공돌이 (r20210301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비칭이 아닌 '기술자'에 대한 내용에 대한 내용은 기술자 문서
기술자번 문단을
기술자#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 개요
2. 공장 노동자를 낮춰서 부르는 말
3. 공학을 배우는 학생을 부르는 말
3.1. 설명
3.2. 공돌이의 특징
3.3. 미디어에서의 공돌이

工돌이


1. 개요[편집]


공학의 공(工)에다가 남자아이 이름인 '-돌이'를 합친 단어. 참고로 표준국어대사전에도 실려있는 단어다. 사전에 따르면 그 용례로는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1. 공장에서 일하는 남자를 낮잡아 부르는 말.
  2. 공고 및 공대를 다니는 남자 학생을 낮잡아 부르는 말.

뜻을 보면 알겠지만, 낮잡아 부르는 말이므로 사용에 조심해야 한다.

한편, 여자의 경우에는 '-순이'를 붙여 '공순이'라고 부른다.# 대표적인 남초 집단이 바로 공대인 만큼, 대부분 공순이는 홍일점이 되는 경우가 많으며, 공순이라는 이름을 듣는 것도 쓰는 것도 매우 드물다. 학부에서는 공순이 소재 TV광고에 등장한 이름을 그대로 따 "아름이" 라고 부르기도 한다. 한편 공순이면서 동시에 페미니스트인 일부 여성들은 "테크페미" 라고 자칭하기도 한다. #


2. 공장 노동자를 낮춰서 부르는 말[편집]


생산직노동자들에 대한 비칭으로, 사실 공돌이라는 말의 유래에 해당하는 뜻이다.

1970년대에는 농촌에서 각 지역의 공업도시로 취업을 위해 이주한 청년들이 많았다. 이 청년들은 밥 먹여주고 재워주는 공장에 취직하고 거의 무임금에 가까운 상태에서 일했는데, 이 때에 나온 말이다. 이 단어를 고용인들이 먼저 사용했는지, 아니면 피고용인들이 스스로 자조적으로 부르기 시작했는지는 기원을 알 수 없으나, 어쨌거나 그럴 듯한 신조어였기 때문에 널리 쓰였으며, 지금까지도 의미는 약간 변형되었지만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는 단어다. 이 때의 상황을 잘 나타내주는 노래가 '귀례이야기'다. 참고

하지만 요즘은 공업도 웬만한 지식과 기술로는 근접하기도 어려운 전문 분야이기 때문에 공장에 다닌다고 해서 쌍팔년도 시절처럼 기죽고 화이트칼라들에게 열폭하고 살 필요가 전혀 없는 시대다. 최근에는 옛날 70년대나 쌍팔년도 시절처럼 낮춰 부르는 의미는 희석되었지만 태생이 비하의미를 담은 단어임에는 변함이 없으니, 사용에 유의해야 한다. 상기한 시대를 겪으신 어르신들은 아직도 이 단어를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분들이 많으니 이 단어의 사용을 자제하도록 하자. 혹시라도 이런 사람이 주변에 있다면 높은 확률로 개념이 없는 것이다.

어떤 여성은 '공장 다니는 남성은 골이 비었다'며 공돌이를 싫어하는 경우도 있다.


3. 공학을 배우는 학생을 부르는 말[편집]



3.1. 설명[편집]


1번에서 확장된 의미로, 대상이 노동자에서 학생으로 옮겨간 케이스로, 공과대학에서 공학을 배우는 대학생대학원생을 낮잡아 이르는 말이다.[1] 또한 공대 대학원생/학부연구생의 경우에는 주로 실험실에 출퇴근을 하기 때문에 자기들끼리 '랩(Lab)돌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다만 이 용어는 외부 사람들은 알기 힘든 편에 속하는 용어에 속한다.

낮잡아 부르는 말이므로 사용에 주의가 필요한 말이긴 하지만, 같은 공대생(또는 공학 대학원생)끼리는 별 위화감 없이 쓰는 것이 보통이다. 특히 카이스트, 포항공과대학교 같은 이과계열 연구중심대학의 경우에는 학과에 상관없이 서로 공돌이로 부르며, 딱히 비하의 의미를 두지도 않는다. 이는 학교 자체가 공대 아니면 자연대 밖에 없기도 하고[2], 여느 대학이 그렇듯 자연대 학생 수에 비해 공과대학생의 수가 더 많다보니 공돌이로 퉁쳐서 부르기도 한다. 다만 자연대 학생에게 쓸 경우 사람에 따라 기분 나빠할 수도 있다.


3.2. 공돌이의 특징[편집]


공고/공대의 큰 특징으로는 성비가 몹시 쏠려있다는 점으로, 대개 진짜로 좋아도 3:1에서 상황이 안 좋아지면 10:1, 그리고 가끔 <math>\infty:1</math>라는 전설의 성비를 자랑한다. 공대 신입생 환영회 공대엠티 힙합공연 만화

성비가 쏠린것도 문제지만, 공부량이 많은 편에 속하다 보니, 여자 만날 시간의 부족이 시너지를 일으키기 때문에 타 대학생들에 비해 여자친구를 사귀기 힘든 편이다. 지못미 이를 묘사하는 마션에 나오는 마크 와트니의 대사를 들어보자.

나는...아아...그러고보니...정말 몇 년째 여자가 없었다. 무리한 욕심은 아니다. 솔직히 지구에서도 식물학자 겸 기계공학자는 여자들이 줄 서는 직업이라고 할 수 없다. 아아, 그래도 그렇지. -'마션 책 515쪽 17번째 줄부터'-


공학용 계산기를 필수품으로 가지고 다닌다. 추가로 건축학도들은 30도 커터날과 철자를 보유한다.

공돌이의 일상을 보여준 카이스트의 학생 밴드 다윗의 막장의 '카이스트 애가'라는 노래는, 캔의 핸드폰 애가를 개사한 노래이다. 중간의 방식당랩랩식당랩랩랩랩랩랩랩랩랩으로 이어지는 부분은 심히 눈물겹다.



3.3. 미디어에서의 공돌이[편집]


공돌이 캐릭터 문서 참고.
[1] 공고에서 기능을 배우는 공고생을 뜻하기도 한다지만, 인지도가 공대생에게 밀려서 이 뜻으로 쓰는 경우는 거의 없다.[2] 심지어 경영학과도 여기선 경영과학/경영공학이라고 명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