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도(한백무림서)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1. 개요
2. 특징
3. 무공
4. 행적
5. 기타


1. 개요[편집]


鬼刀 무협소설군 한백무림서 중 낭인왕전(가제)의 주인공으로 예정된 인물이다. 제천회의 일익. 낭인왕, 무적낭인으로 불리는 초절정고수. 돈으로 살 수 있는 무언가를 사기 위해 낭인으로 활동한다. 주로 굵직하고 비싼 의뢰를 받는 모양.

진천의 제천회 기획을 아는 듯한 이들은[1] '그의 세 번째'라고 부른다. 화산질풍검에서는 '삭혼의 귀도'라는 이명이 언급된 바 있다.

2. 특징[편집]


중원인이 아닌 것으로 착각할 정도로 까무잡잡한 피부에 길고 빳빳한 머리를 등 뒤로 질끈 묶고 다닌다. 행색이 특이한데, 낭인의 외견이 특이한 것은 싸움터에서 주목받으면서도 살아있다는 실력 증명의 방법이기 때문이다.

귀장낭인귀호와 함께 행동하는데, 귀호는 태산 마금뢰라는 감옥에 갇혀 있던 걸 귀도가 탈옥시켰다. 그 외 이런저런 일 때문에 세 사람의 현상금을 합치면 일만냥이 넘으며, 위연원태를 비롯한 관인들에게 쫓기고 있으며 같은 낭인들 중에서도 빈틈이 보이면 찌르려는 자들이 있다.

십익중에서 생존능력이 가장 뛰어나다. 진흙탕 싸움이나 내공을 쓰지 못하는 싸움에선 십익 최강. 이 점 덕분에 마금뢰[2]에서 귀호를 탈출시켜 나올 수 있었다.

다른 십익들의 주적이 팔황인데 반해 귀도의 주적은 황보세가라고 한다. 가족의 원한 비슷한 게 있다고.


3. 무공[편집]


주무기는 두 자루의 곡도지만 소검 3자루, 곡도 4자루, 다수의 표창을 지니고 있으며 싸움 도중에 적에게 무기를 던지거나 수실을 잡고 휘두르고, 발로 쏘아내기도 한다. 그 외에도 전신을 사용하는 특이한 체술을 지니고 있다. 상대의 무공을 흐트러뜨리는 데 집중한 실전무예를 사용한다. 상대와 정면으로 부딪혀주지 않고 쓰러뜨리는 데만 집중하기 때문에, 실력이 비슷한 상대가 정공법으로 싸운다면 귀도를 이길 수 없다. 그러면서도 명경의 금파를 정면으로 맞받아칠 수 있는 정종무공 삭풍도, 삭혼도 또한 사용한다.

상단전 사용법이 특이한데 다른 사람의 무공, 특히 상단전 사용을 방해하는 일종의 디버프이다. 비유하자면 자신 주변에 방해전파를 깔아두는 셈. 명경은 귀도와의 대결 중 상승의 영역에서 갑자기 곤두박질쳐지는 느낌을 받았다.[3] 명경의 염력이나 청풍의 공명결, 단운룡의 광극진기의 단계변화를 방해할 수 있지만 하단전 위주로 단련한 백무한같은 케이스와는 상성이 좋지 않다. 무공보다 술법이 상단전을 더 많이 사용하는데, 귀도의 디버프가 술법에도 통하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 무공을 창안한 사람은 무적진가의 고수였던 귀도의 사부다. 진무혼삼안마군에게 밀렸는데, '자신이 저만큼 강해질 수 없다면, 차라리 상대방을 약하게 만들면 어떨까?' 하는 발상에서 시작된 것이라고 한다. 이때문에 귀도는 무의식적으로 삼안마군의 테크트리를 따라간 명경에게 강하다.

4. 행적[편집]



4.1. 무당마검[편집]


누군가의 의뢰를 받고[4] 남궁세가로 향하는 명경을 가로막아 대숲에서 대결을 벌이는데, 명경과 싸워 전혀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준다. 하지만 명경의 더러운 템빨 흑암에 귀도의 곡도가 부러지고 귀장낭인이 부적을 날려 귀도를 도와주는 바람에 양패구상.[5] 직후 진천이 나타나 명경을 데려가고, 귀도 일행도 진천에게 덤벼서 박살난 뒤 중상을 입은 귀도를 데리고 물러난다.

명경과의 승부 후에는 귀도에게 걸맞는 무기를 얻게 된다고 한다.


4.2. 화산질풍검[편집]


직접 등장하기 전부터 은근히 존재감을 드러낸다. 사방신검 회수를 도문과 원로원으로부터 명받아 강호초출한 청풍이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야 할지 난감해할 적에 만통자가 나타나 점괘를 읊어주며 '그의 세 번째'를 만나러 가야 한다며 떠난다.

청풍이 백호검 하나에 의지해 서영령과 함께 무작정 육극신에게 덤비겠다고 장강에서 가져갈테면 실력으로 가져가보라며 무력시위하는 동안 한 무리 낭인들이 덤비는데 이 때도 귀도가 낭인 중 강자라며 언급.

성혈교가 백호점을 제외한 사방신검을 탈취했는데 역시 귀도가 개입해 충돌한 결과 주작검은 귀도가 회수하고 분실된 청룡검이 석가장의 손아귀에 들어가게 된다.

마침내 귀도 일행이 갖고 있던 주작검을 회수하기 위해 찾아온 청풍과 조우, 관아의 추격과 단심맹 냉심마유의 공격을 이겨내는데 도움을 받고 대가로 주작검을 건내준다. 본래 의뢰물이기 때문에 함부로 넘겨선 안되지만 정작 의뢰인이 돈을 안 주고 귀도 일행을 죽이려 했기 때문에 예외적인 경우가 되었다.

청풍은 자신의 도움에 비해 너무 큰 대가라며 나중에 한번 더 돕겠다고 약속한다. 화산질풍검 에필로그에는 청풍이 황보세가가 관련된 위험한 일에 얽혔다는 언급이 나오는데, 이 때 일이 계기였던 듯.

4.3. 천잠비룡포[편집]


명경과 싸우고 청풍의 도움으로 위기에서 벗어난 후 월현의 의뢰를 받아 항산에 나타난다. 명경에게 당한 상처는 다 회복한 모습으로 북방의 주술 대결계가 위태로워지면서 온갖 귀물들이 현세에 나타나자 그 방어거점을 향해 귀호, 단리림과 함께 걸어가는 모습으로 등장한다. 이 의뢰가 단리림과 함께하는 마지막 의뢰.

이후 단운룡, 청풍, 명경, 팽천위, 백무한, 승뢰, 파천의 대검이 난세 각지에서 승전보를 올리는 중[6]에도 아무런 소식이 없다. 유광명은 상계에서 활약하다가 염라마신 레이드에서 등장하며, 월현은 세상의 이면과 경계에서 주로 활동하니 언급이 없어도 이상할 것이 없지만 귀도는 낭인왕이지만 등장은커녕 짧은 언급조차 되지 않는다.


5. 기타[편집]


  • 작가의 말로는 낭인왕전(가제)은 귀도가 의뢰를 하나씩 해결해 나가면서 점차 큰 물줄기의 사건을 만나 해결하게 되는 옴니버스식 구성이 될 거라고 한다.



파일:CC-white.svg 이 @this=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귀도 문서의 r57
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파일:CC-white.svg 이 @this=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다른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 펼치기 · 접기 ]
귀도 문서의 r57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이전 역사)}}}{{{#!wiki style="display: block; display: none"

문서의 r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12 20:41:41에 나무위키 귀도(한백무림서)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무당마검의 사중비와 화산질풍검의 만통자.[2] 이 안에서 내공을 쓰지 못하기에 중죄인이나 요물들이 갇혀 있다.[3] 한백무림서에서 무림인이 싸움중에 상승의 경지에 오르면 주변 경물이 느려지는 식으로 모든 감각이 엄청난 수준으로 예민해진다제로의 영역.[4] 후에 성혈교로 밝혀진다.[5] 하지만 둘 다 본인이 진 거라고 생각한다(...)[6] 옥황과 우주에서 대면했을 때 양무의는 이들 일곱을 내세워 옥황을 협박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