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마국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버마국
ဗမာနိုင်ငံတော်
ビルマ国
State of Burma

파일:버마국 국기.png
파일:버마국 국장.png
국기
국장
တစ်သွေး၊ တစ်သံ၊ တစ်မိန့်
하나의 피, 하나의 목소리, 하나의 질서
상징
국가
세상이 끝날 때까지
지도[1]
파일:버마국 영토.png
{{{#fff [[1943년|{{{#fff 1943년}}}]] ~ [[1945년|{{{#fff 1945년}}}]]}}}
수립 이전
멸망 이후
버마 군정청
영국령 버마
역사
독립 1942년 5월 17일
공화국 해체 1945년 8월 19일
수도
랑군
정치 체제
공화제, 전체주의, 독재
국가대표 겸 내각총리대신
바모
언어
버마어, 영어, 일본어
통화
버마국 루피

1. 개요
2. 수립
3. 멸망
4. 군대
5. 기타
6. 둘러보기
7. 출처



1. 개요[편집]


버마국은 1943년부터 1945년까지 미얀마 지역에 있었던 일본 제국괴뢰국이자 대동아공영권을 이루는 국가중 하나였다.


2. 수립[편집]


태평양 전쟁 개전 후인 1942년 아웅 산은 자신이 양성한 버마 독립군과 일본군과 함께 영국군에 대항하여 그들을 일시적으로 몰아내는데 성공했다.

일본 제국은 종전 후 버마 독립을 약속하여 전쟁 초반에는 버마 지역에 군정#군정청을 실시한다. 그러나 버마인들의 전쟁 협력을 필요로 한 일본 제국은 버마를 보다 일찍 독립시키기로 결정했고, 1943년 군정을 폐지하고[2] 바모[3]를 국가원수로 하는 버마국이 수립된다.

독립 후 일본과 협약을 맺은 버마국은 바로 연합국에 선전포고한다. 일본군은 협약을 통해 버마에 군대를 계속 주둔할 수 있었다. 또한 버마국은 태국에 일부 동부영토를 할양해야 했다.

점령 초기 버마인들은 일본군들을 '아시아의 해방자'라며 환영했으나, 그들은 영국보다 더 가혹한 통치를 펼쳐 수많은 버마인들을 학살해 추악한 민낯을 드러냈다. 이에 아웅 산이 이끄는 30인의 동지들은 1944년에 '반파시스트 인민자유동맹(AFPFL)'을 조직하여 일본 제국에 저항하기 시작했다.


3. 멸망[편집]


1944년 시작된 임팔 작전이 일본군의 패배로 끝나고, 이 후 일본 제국이 영국군의 반격으로 계속 밀려나자 1945년 3월 27일, 아웅산이 이끄는 버마 독립군(BIA)은 영국편에 붙어 일본을 공격해 일본군과 버마국 정부를 몰아내고 종전하기 전까지 버마 대부분을 탈환하게 된다. 더이상 버마를 통치할 수 없음을 알게 된 일본군은 1945년 4월 버마 동부로 후퇴하고, 5월 2일 영국군은 랑군을 탈환한다. 일본군이 버마에서 축출되면서 버마국 정부는 일본으로 망명하고 버마국은 사실상 멸망한다.[4]


4. 군대[편집]


일본의 버마 군정기에 버마 독립군이 해산하고 버마 방위군으로 재편되었다. 버마국 수립후에는 버마국 국군인 버마 국민군(Burma National Army 약칭 BNA)으로 편성된다. 아웅산은 버마국 국방상에 취임했고 후임 사령관은 네윈이 맡게 된다. 하지만 일본이 전쟁에서 패망할 기미가 보이자 아웅산은 1945년 3월 27일 버마국 정부에 대한 반란을 선언하고 버마 국민군은 일본군을 공격하며 연합국 편에 붙는다.

버마 국민군은 미얀마 독립 후 지금의 미얀마군으로 계승된다.


5. 기타[편집]


일본은 불교를 이용해 버마인들의 민심을 끌어모으려 했으나 동남아인들이 주로 믿는 상좌부 불교대승 불교의 교리상 차이 등으로 인해 불교를 이용한 회유는 실패했다.


6. 둘러보기[편집]



7. 출처[편집]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11 18:15:00에 나무위키 버마국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짙은 초록색 부분은 버마국이 실질적으로 통치했던 영토다. 옅은 회색 부분은 여전히 영국령 버마의 영향력이 미치던 영토였고, 옅은 연두색 영토는 아예 태국에 합병당한 땅이다.[2] 다만 카친 주는 군사상의 이유로 계속 군정을 실시한다.[3] 영국령 인도 제국에서 분리된 영국령 버마의 초대 총리를 지냈다. 태평양 전쟁 개전 당시에는 반영 운동으로 감옥에 수감되어 있었다.[4] 바모는 일본으로 망명했다가 패전 후 체포되지만 특사로 풀려나 버마 정계에 복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