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수주의

최근 편집일시 : (♥ 0)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뉴라이트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한국의 뉴라이트에 대한 내용은 뉴라이트(대한민국) 문서
뉴라이트(대한민국)번 문단을
뉴라이트(대한민국)#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 펼치기 · 접기 ]
주요 이념보수주의 (재정보수주의 · 사회보수주의)
연관 이념고보수주의(고자유지상주의) · 기독교 민주주의* · 신보수주의 · 입헌보수주의 · 온건 보수주의 · 우익대중주의(대안 우파 · 트럼프주의) · 우파 자유지상주의(융합주의 · 자유지상주의적 보수주의) · 전통적 보수주의 · 진보적 보수주의
연관 개념가족 가치 · 건국의 아버지들 · 고립주의 · 고전적 자유주의(자유시장) · 공화주의 · 기독교 우파 · 록펠러 공화당 · 무기소지권 · 보수주의 민주당(버번 민주당) · 미국 예외주의 · 보수연합 · 유대-기독교 가치 · 작은정부 · 티 파티
정당Know Nothing · 공화당 · 국민공화당 · 금주당 · 남부 민주당원 · 미국연대당* · 왕당파** · 연방당 · 헌법당 · 휘그당
인물넬슨 록펠러 · 도널드 트럼프 · 딕 체니 · 랜드 폴 · 로널드 레이건 · 로버트 A. 태프트 · 론 폴 · 루퍼트 머독 · 리처드 닉슨 · 미치 매코널 · 밀턴 프리드먼 · 밋 롬니 · 배리 골드워터 · 벤 샤피로 · 밥 돌 · 새뮤얼 알리토 · 세라 페일린 · 스트롬 서먼드 · 스티브 배넌 · 스티브 포브스 · 알렉산더 해밀턴 · 어빙 크리스톨 ·윌리엄 F. 버클리 · 제럴드 포드 · 조지 H. W. 부시 · 조지 W. 부시 · 조지프 매카시 · 존 매케인 · 존 애덤스 · 캘빈 쿨리지 · 클래런스 토머스 · 프랜시스 후쿠야마 · 헨리 키신저
단체공화당코커스(공화당 관리 그룹 · 공화당 메인 스트리트 파트너십 · 공화당 연구위원회 · 리버티 코커스 · 의회헌법코커스 · 수정헌법 제2조 코커스 · 티 파티 코커스 · 프리덤 코커스) · 보수정치 행동 회의 · 전미 총기 협회 · 헤리티지 재단
언론FOX NEWS · 뉴욕 포스트 · 워싱턴 타임즈 · 월스트리트 저널 · 포브스
미국 정치 관련 문서 (사회주의 · 현대자유주의(←1934년 이전) · 자유지상주의 · 보수주의(대안 우파))

* 중도우파적 사회관(온건 사회보수주의) 한정. 고전적 자유주의/재정보수주의 요소까지 포함된 일반적인 미국의 보수주의 그 자체라기 보다는 미국의 사회보수주의에 더 가깝다고 볼 수 있다.
** 식민지 시대~미국 독립 전쟁 시기에 대영제국에 충성하던 친영 왕당파 세력. 현대 미국 보수주의에는 없다고 봐도 무관하다.

파일:파란색 깃발.svg 보수주의/분파



파일:thatcher_reagan.jpg
신보수주의를 대표하던 두 정치인
왼쪽부터 마거릿 대처 전 영국 총리와 로널드 레이건 전 미국 대통령.

1. 개요
2. 포지션
3. 영향
4. 부정적 평가
5. 조직, 정당
6. 인물
7. 여담
8. 같이 보기
9. 둘러 보기



1. 개요[편집]


Neoconservatism

네오 보수주의라고도 불린다. 1970년대 등장한 보수주의 이념의 한 갈래다. 1960년대 유행하던 여러 좌파적 움직임[1]의 유행에 대한 반동과 우경화로서 등장하였다.[2] 초창기 신보수주의자들은 미국 민주당을 지지하던 자유주의적 매파였는데, 좌파 자유주의자들이 소련에 대해 점차 유화적인 정책을 펴기 시작하며, 반전운동 등으로 거세게 성장하는 급진적 민권운동과 신좌파들에게 지나치게 관용적이라고 판단해 보수주의로 전향한 것이였다.

영미권 보수주의에 크나큰 영향을 미쳤다. 네오콘이라고도 칭하는데 주로 멸칭이다. 이들은 1980년대부터 영미보수주의의 주류를 차지하다가 2008년 세계금융위기 이후 세가 많이 쇠락하였다.

신우파(New Right)라고도 부른다. 다만 신우파란 단어는 현재 마일로 이아노풀로스 같은 대안우파들도 사용하기 때문에 변질된 감이 있다. 사실 신보수주의도 이런 흐름을 의미하는게 아니라 얼치기 보수주의자들이 그냥 자긴 새로운 보수를 추구한다며 신보수주의자라고 막 갖다쓰는 경우도 있다.


2. 포지션[편집]


신보수주의자들의 특징은 공산주의를 포함한 사회주의와 급진주의에 반대하고, 기독교 전통, 유대-기독교 정체성에 매우 우호적인 편이다.

여기까지만 보면 기성 보수주의와 차이가 없어보일 수도 있겠지만 신보수주의자들은 기성 보수주의자들과 달리 경제적 자유주의(특히 신자유주의)에 매우 적극적이며 영미권 중심적 세계화에 우호적이라는 점이 있다. 게다가 신보수주의자들은 힘을 통한 평화를 추구하고, 자유민주주의 이념을 글로벌화하기 위한 개입주의를 선호하는 편이며[3], 극단적일 경우 무력까지 불사하는 성향을 띤다.[4] 현재 신보수주의는 중도우파 ~ 우익 세력으로 평가되는 경우가 많다.

자유보수주의와도 혼동할 수 있는데 자유보수주의자들의 성향은 정의하기 어려울 뿐더러 개혁적이고 중도적인 보수를 칭하는 경우가 많은지라 신보수주의는 그보다는 확실히 강경한 보수색을 띤다. 다만 방향이 고보수주의 같은 보수와는 엄연히 차이가 있다는 것이다. 대부분의 고보수주의자는 반이민, 내셔널리즘, 고립주의 성향을 띠지만, 네오콘은 대체적으로 이민에 우호적이며, 세계화, 개입주의 성향을 띤다. 하지만 고이즈미 준이치로처럼 신보수주의적 색채를 띄면서 자유보수주의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정치적 올바름에 대해서는 대체로 비판적인 경우가 많지만, 네오콘의 정치적 올바름에 대한 태도가 명확하지 않다는 의견도 있다.

많은 면에서 대안 우파와 상극일거 같고 실제로 많은 네오콘들이 대안 우파와 충돌하지만 일부 온건한 대안 우파들은 네오콘을 겸하기도 한다.

신보수주의자들은 기본적으로 포퓰리즘보다는 엘리트주의에 가까운 성향을 띤다.

다만 이는 1980년대 신보수주의자들의 스테레오 타입일 뿐 신보수주의 개념 자체가 철학적 기반이 강한 보수주의가 아니라서 내부 스펙트럼은 굉장히 넓다.

그게 얼마나 스펙트럼이 넓냐면 21세기 와서는 신보수주의자들 중에서도 사회관 한정해서는 서양정체성(혹은 기독교정체성)과 미국의 민주주의에 대한 자부심을 내세울 뿐 사회자유주의에 가깝게 유연한 중도적인 부류도 있고[5] 대체로 사회문화적인 입장은 신보수주의자들도 매우 천차만별이다. 다만 신보수주의자들의 기본 공통점은 영미 중심 패권주의와 서구권 정체성을 내세우며, 경제적 자유주의와 세계화를 지향하는 경우가 많다. 그리고 경제적인 측면에서도 존 매케인처럼 복지등에 완전히 적대적이지 않은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그리고 신보수주의의 창조자라고 꼽히는 배리 골드워터는 사회문화적으로는 자유주의적 견해를 펼치기도 했다.

3. 영향[편집]


미국 공화당영국 보수당이 신보수주의에 큰 영향을 받았고 80년대 로널드 레이건마거릿 대처 집권 이후 신보수주의는 20년 이상 서양 주류 보수주의 진영에 큰 영향을 미치며 전성기를 맞이하였으나,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를 비롯한 글로벌 경제위기를 기점으로 쇠퇴해 지금은 영미권 보수주의 진영에서도 주류라기보단 계파로서 존재하는 수준으로 머물고 있다.


4. 부정적 평가[편집]




5. 조직, 정당[편집]


다만 정당들의 경우는 2010년대 와서는 정파로써 존재하는 경우가 많다.
한국식 뉴라이트 성향의 조직은 뉴라이트(대한민국) 문서 참조

  • 해리티지 재단(The Heritage Foundation) - 1973년 설립되었으며 현재 미국에서 가장 큰 보수주의 싱크탱크다. 전통적 미국의 가치관과 대처리즘/레이거노믹스로 대표되는 신자유주의와 신보수주의 성향. 그러나 트럼피즘고보수주의가 공화당 이념 주류로 자리잡기 시작하면서부터는 사회문화 방면에서 기존보다 더 보수적으로 변모했으며 친트럼프로 유명한 케빈 로버츠가 재단 대표로 임명되고 나서부터는 코멘트리 논조가 신보수주의에서 슬슬 고보수주의로 넘어가는 추세다. 다만 도널드 트럼프의 관세 애용 및 보호무역주의는 이 재단에서 꾸준히 비판해왔다. [6]
  • 민주주의 수호 재단(Foundation for Defense of Democracies)
  • 미국 기업가 협회(American Enterprise Institute) - 미국의 보수적 경제 싱크탱크. 사민주의복지국가에 회의적이며 친기업 성향이 짙다.
  • 헨리 잭슨 협회(Henry Jackson Society)
  • 미국 유대계 국가안보연구소(Jewish Institute for National Security of America) - 우파-시오니즘 정치 협회.
  • 신세기미국 프로젝트(Project for the New American Century)



6. 인물[편집]


한국식 뉴라이트 성향의 인물은 뉴라이트(대한민국) 문서 참조. 자유주의에 가까운 매우 온건하고 중도적인 신보수주의자들의 경우 ☆ 표시.

또한 논란의 여지가 있으므로 국내 정치인은 적지 않는다.[7]

20세기 후반~21세기 초 20여년간 영미의 주류 보수주의를 차지해온 이념이라 거론되는 정치인들도 보면 스펙트럼이 넓은 편이다. 우익~극우에 가까운 샤피로, 펜스부터 온건 중도우파에 가까운 매케인, 롬니까지 신보수주의자에 포함된다고 주장하는 점만 봐도 알 수 있다. 물론 본인들이 그렇게 생각하는지는 별개의 문제.


7. 여담[편집]


  • 이들을 비하하는 멸칭으로는 네오콘[8]이 있는데, 다만 이는 주로 미국의 신보수주의자들을 비하할 때 사용된다.
  • 친세계화 성향이지만 영미 중심적 보수주의이기 때문에 신보수주의자들을 친 유럽연합 성향이라고 보기는 힘들다. 그래서 브렉시트에 대해서는 신보수주의자들 사이에서 부정적인 경우보다 우호적인 경우가 훨씬 많은 편[9]이며, 브렉시트를 계기로 영미권 국가들 사이의 단결이 더욱 확고해질 것[10]이라고 기대하기도 한다.
  • 신보수주의자들은 이전의 보수주의나 온건 보수주의자들보다 개신교에 기반한 종교적 자존심을 긁었기 때문에 20세기 후반에 영미권에서 유행한 기독교 우파와 궤를 같이했다. 신보수주의가 유행한 이후 복음주의자들은 정치적 보수주의로 완전히 굳히게 되었다.[11]
  • 한국의 뉴라이트 세력은 초창기 이들의 영향을 어느정도 받았다. 허나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지금은 많이 변질되어 본질적으로 다른 개념이라고 봐도 무관할 지경. 다만, 뉴라이트를 제외한 한국의 몇몇 대안 우파는 외국의 신보수주의들과 살짝 통하는 부분도 있긴 하다.


8. 같이 보기[편집]


  • 세계화
  • 신자유주의 - 신보수주의 유행부터 쇠퇴까지 궤를 같이 한다.
  • 전통적 보수주의
  • 고보수주의 - 1980년대 로널드 레이건, 마가렛 대처 집권 이전의 주류 보수주의.
  • 보수연합
  • 반공주의
  • 브리타니아 언체인드
  • 경제적 자유주의
  • 고전적 자유주의
  • 패권주의
  • 시오니즘 - 서구권 보수 중에서도 네오콘들은 친시오니즘 성향이 강하다.
  • 엘리트주의
  • 트로츠키주의, 신좌파 - 전부는 아니지만 신보수주의 사상가들 중에 신좌파나 트로츠키주의적 운동권이였다가 회의감을 느끼고 우익으로 전향한 이들이 있다.[12] 애시당초 신보수주의자들이 민주주의 퍼트리겠답시고 전쟁도 불사할 정도로 패권주의적이고 호전적인 성향을 보인 것도 레프 트로츠키의 영구혁명론의 영향을 지대하게 받았다. 공산주의에서 자유민주주의로 바꾸면 아주 똑같다(...). 신우파의 친세계화 성향도 신좌파적 세계시민주의를 우파적으로 마개조한것에 가깝다.
  • 자유주의적 매파 - 베트남 전쟁 이후 거센 반전 여론의 쓴맛을 본 주류 자유주의 좌파 정치인들과 지식인들이 공산권 국가들과 평화주의 외교노선을 추구하는 쪽으로 빠지자 이에 반발한 자유주의 좌파 진영 내 매파들이 아예 전향해서 신보수주의 운동을 주도한 경우가 많다.
  • 조커 - 뜬끔없는 소리로 들릴 지 모르겠지만 일부 평론가들은 2019년에 개봉한 영화 조커의 고담 시가 80년대 유행한 신자유주의와 신보수주의가 만든 모순들, 그리고 본 영화의 안타고니스트토머스 웨인로널드 레이건을 풍자한 것이라고 평가하기도 한다.
  • 영어 위키백과 Neoconservatism, Neoconservatism in Japan


9. 둘러 보기[편집]




파일:네오리버럴 글로벌.png
신자유주의
[ 펼치기 · 접기 ]
주요 개념경제적 자유 (economic freedom) · 경제적 자유화 (economic liberalization) · 경제 통합 · 규제 완화 · 균형예산 (balanced budget) · 긴축 · 먼델-플레밍 모형 · 민영화 · 세계화 · 시장 자유주의 · 신공공관리론 · 자유무역협정 · 자유시장 · 제한된 정부 · 지식재산권 · 직접 투자 · 통화주의
주요 학파시카고 학파 · 신고전학파 · 오스트리아 학파
관련 사상, 운동, 정책 등경제적 자유주의 · 낙수 이론(일부) · 대처주의 · 메넴주의 · 미국의 보수주의(레이거노믹스 · 신보수주의) · 미국의 자유지상주의 · 시장 자유주의 · 우파 자유지상주의 · 재정보수주의 · 제3의 길(블레어주의 · 신민주당) · 피노체트주의 · 후지모리주의
관련 학자루트비히 폰 미제스 · 밀턴 프리드먼 · 앨런 그린스펀 · 제임스 M. 뷰캐넌 · 프리드리히 하이에크
관련 정치인고이즈미 준이치로 · 나카소네 야스히로 · 로널드 레이건 · 로저 더글러스 · 마거릿 대처 · 마우리시오 마크리 · 밀턴 프리드먼 · 빌 클린턴 · 세바스티안 피녜라 · 아우구스토 피노체트 · 알베르토 후지모리 · 에마뉘엘 마크롱 · 윤석열 · 이명박 · 자이르 보우소나루 · 조지 H. W. 부시 · 조지 W. 부시 · 카를로스 메넴
관련 집단몽펠르랭 소사이어티 · 세계경제포럼 · 시카고 보이즈 · 자유기업원 · 자유시장 포럼
관련 문서고전적 자유주의 · 국제통화기금 · 규제혁신 · 권위주의적 자본주의 · 반세계화/대안세계화 · 반신자유주의 · 시장 근본주의 · 싱가포르/경제 · 워싱턴 합의 · 홍콩/경제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3-01-30 17:32:33에 나무위키 신보수주의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3-12-05 19:17:41에 나무위키 신보수주의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신좌파 사상, 반기독교, 반체제(anti-establishment) 운동, 히피 등 대항문화(Counterculture)적 문화운동 등등[2] 80년대 레이건과 대처 정권 하에서 성소수자 혐오가 오히려 이전 보수주의 정권 때보다 극심했는데 이 또한 신보수주의의 강경한 복음주의적, 기독교 우파적 성향에서 비롯되었다.[3] 물론 이념과 현실은 다르다고 신보수주의를 주장하는 정치인들도 무조건적인 개입주의를 내세우진 않는다. 특히 실패한 개입주의의 결과물이 된 이라크 전쟁 이후에는 더욱 그러한 경향이 강해졌다.[4] 신보수주의 등장 이전의 영미권 보수주의자들은 보호무역을 지지한 경우가 많았고 외교 문제에 있어서도 고립주의를 더 선호했다. 오히려 자유주의 좌파들이 개입주의와 자유 무역을 선호한 편이였다. 물론 2010년대, 특히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출범한 이후로는 또 이것이 반대로 된 감이 있기는 하다.[5] 예를 들면 딕 체니가 2000년대부터 동성결혼을 찬성했다. 오바마나 힐러리 같은 민주당 주요 인사들도 2000년대에는 동성결혼을 지지하는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다.[6] 정확하게 말하면 트럼프 대통령의 대중무역 기조 자체는 찬성하는 편이나 관세를 이용해서 억지로 무역적자를 줄이는 행위는 하면 안된다는 의견이 많이 제기된다. 이민과 같은 이슈에서는 현재 헤리티지 재단은 트럼프와 동일한 입장을 지지하고 국제 개입의 정도도 신보수주의~고보수주의 중간 정도가 적당하다는 의견이 주류다. 아래 링크의 케빈 로버츠가 쓴 글을 보면 알겠지만 아예 대놓고 네오콘의 무리한 전쟁 개입주의와 네오리버럴의 글로벌리즘은 실패했다고 비판했다. 그동안 적극적인 국제 개입주의를 지지해왔던 헤리티지 재단에서 이런 글을 다른 누구도 아닌 재단 대표가 작성했다는 것은 매우 큰 입장 변화이다. https://www.heritage.org/global-politics/commentary/defense-foreign-policy-third-way[7] 한국의 일부 강경 사회보수주의 우파정치인들이 새로운 보수주의라는 의미에서 신보수주의자(new conservative)라고 칭하는 경우가 많으나 이 문서에서 말하는 신보수주의자(neo-conservative)와 정확히 일치하지는 않는다. 신보수주의자들은 친이민,친세계화이며 사회보수주의적인 경우도 많긴 하지만 친LGBT성향인 매건 매케인, 딕 체니를 비롯해 문화자유주의적 정치인도 꽤 있다.[8] Neo Con. 본래는 'Neo Conservatism'의 약칭에 불과했으나, 이를 좌파 진영에서 비하적인 의미를 담아 부르면서 멸칭이 된 것이다.[9] 나무위키 신보수주의 문서의 인물 명단에 포함된 인물들 중에 브렉시트에 부정적인 입장을 표출한 사람은 조지 오스본밖에 없다. 그 오스본조차도 유럽회의주의자로 분류된다.[10] 영국이 유럽연합과의 교류를 줄이는 만큼, 그것을 메우기 위해 미국, 캐나다, 호주 등 영미권 국가들과 더욱 활발하게 교류할 것이기 때문이다.[11] 그 전까지 미국 정치에서는 근본주의자가 기독교 정신에 입각해 사회주의 비스무리한 정치 성향을 가진 경우도 있었다. (윌리엄 J. 브라이언이 대표적 케이스.) 신보수주의자의 업적 아닌 업적(?)은 이들을 정치적 우파로 굳히게 만들었다는 것이다.[12] Vaïsse, Justin (2010). Neoconservatism: The biography of a movement. Harvard University Press. pp. 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