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축구선수)

덤프버전 : r20240101


브라질의 축구 선수


파일:올리비우데호자.jpg

이부
Ivo

본명
올리비우 다 호자
Olivio Da Rosa
K리그 등록명
이보
출생
1986년 10월 2일 (37세)
히우그란지두술 주 파우미티뉴
국적
파일:브라질 국기.svg 브라질
신체
178cm, 71kg
포지션
공격형 미드필더
소속
선수
주벤투지 데 테오토니아 (2005~2006)
선수
EC 주벤투지 (2006~2010)
SE 파우메이라스 (2010)
AA 폰치 프레타 (2010 / 임대)
포르투게자 (2011)
인천 유나이티드 FC (2012)
크리시우마 EC (2013)
인천 유나이티드 FC (2014)
허난 젠예 (2015~2016)
베이징 런허 (2017~2018)
허난 젠예 (2018~2022)
옌볜 룽딩 (2023~ )

1. 개요
2. 선수 경력
3. 플레이 스타일



1. 개요[편집]


브라질축구 선수.


2. 선수 경력[편집]


위의 표에서도 보이듯 상당한 저니맨이다. EC 주벤투지에서 프로로 데뷔한 후엔 한 구단에서 길어야 1년 정도 뛰었던 선수. 2011년, 포르투게자의 세리 B우승을 이끌며 승격 공신이 됐다.

인천이 이 당시 활약을 주목하여 이보를 영입하였다. 2012년에는 16경기 4골 6도움을 기록했고, 새 시즌을 시작하며 디오고 - 찌아고가 영입되면서 다시 브라질로 갔는데, 또 1년만에 인천으로 복귀한다. 초반에는 적응이 느려서 템포를 죽여주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지만, 중반으로 갈수록 폼이 올라왔고, 월드컵 브레이크 직후엔 진성욱과 함께 기량이 만개해서, 특유의 킬패스와 드리블 능력을 발휘해가며 간간이 득점까지 기록했다. 그리고 2014년에는 33경기 7골 6도움을 기록하며 한층 발전된 모습을 보였다.

2015년 2월 약 30만 달러[1]의 이적료로 중국 슈퍼 리그 소속의 허난 젠예로 이적하였다. 케빈 오리스 데려오더니 이보가 나갔다. 등가교환이냐?[2] 2015년 리그에서 29경기에 출전해 7골 10도움을 기록하는 맹활약을 보였고, 2016년에도 팀에 잔류하여 4골 7도움을 기록하는 등 주전으로 활약하였다. 이후 2016년 시즌이 끝난 후 계약이 만료되어 허난 젠예를 떠났고, 연봉 400만 달러의 조건으로 중국 갑급 리그 소속의 베이징 런허로 이적했다.[3] 그리고 갑급 리그에서는 25경기에 출전해 6골 7도움을 기록했고, 이보의 활약에 힘입어 팀도 갑급 리그 2위를 기록해 중국 슈퍼 리그로 승격에 성공하면서 이보 개인으로서도 1년만에 중국 슈퍼 리그 무대를 다시 밟게 되었다. 그리고 2018년 6월 친정 허난 젠예로 다시 이적하였다. #

2023년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중국 2부 리그 옌볜 룽딩으로 이적했다. 적지 않은 나이지만 리그 14경기에 출전해 4골 3도움을 기록하며 맹활약 중이다.


3. 플레이 스타일[편집]


빠른 스피드와 함께 쉽게 볼을 뺏기지 않는 키핑력을 이용한 드리블로 상대 수비를 휘젓고 다니는 플레이가 특징이다. 역습 상황에서 볼을 잡아 빠르게 드리블 한 후 측면으로 뿌려주는 패스도 상당히 좋은 편. 왼발로 감아차는 슈팅 능력도 가지고 있어서 프리킥, 코너킥을 전담하기도 한다. 그러나 가끔은 볼 키핑 능력을 과신해서 템포를 끊어먹는 경우가 있는 것이 단점. 하지만 K리그 내에서는 최고의 공격형 미드필더 중 하나로 꼽을 수 있다. 인천의 반등에 지대한 역할을 한 선수.


4. 여담[편집]


  • 과거 중국으로 귀화 얘기가 나왔으나 무산되었던 적이 있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3-12-13 17:30:04에 나무위키 이보(축구선수)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한화로 약 3억 3천만원.[2] 여담으로 이보 영입 당시 허난 젠예의 감독이었던 자슈첸은 이보의 이름값에는 실망했지만 이후 이보의 실력을 보고 금방 인정했다고 한다.[3] 이때 이보의 이적을 두고 허난 젠예와 베이징 런허가 감정 싸움을 벌이기도 했다. 본래 허난과의 계약 기간이 2016년 12월 31일까지였는데, 베이징 런허가 이보의 영입을 11월 29일에 미리 발표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