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업식

덤프버전 : r20240101



1. 개요
2. 상세



1. 개요[편집]


일 년 동안의 학교 생활을 마무리함을 기념하는 행사. (= 방학식)

보통 졸업식과 병행하거나, 연달아 하는 경우가 많다. 목요일에 졸업식을, 금요일에 종업식을 하는 방식. 또한 졸업식 후 겨울방학을 시작하여 겨울방학이 끝난 뒤에 종업식을 한 후 봄방학을 하는 경우도 있다.

졸업식과는 다르게, 한 교육기관에서 보낸 모든 시간이 아닌, 학년을 마무리하는 행사이므로, 초등학교 1~5학년과 ·고등학교 1~2학년 재학생들만 참석한다. 보통 졸업식은 종업식 이전에 진행하게 되니 졸업식이 끝난 고학년 학생들은 참석하지 않는다.


2. 상세[편집]


종업식을 2월에 하게 되면 마친 후 20일 정도의 짧은 봄방학을 맞이하게 된다. 최근 들어서는 겨울방학식에 종업식이나 졸업식을 같이 하는 학교도 늘어나고 있다. 이런 식으로 학사를 운영한다면 겨울방학과 종업 후의 봄방학이 이어져 최대 두 달 동안 집에서 푹 쉴 수 있는 최고의 방학이 선사된다. 물론 학원에서 방학 특강을 하거나,[1] 다음 학년의 반배정의 결과에 따라 착잡한 방학이 될 수도 있다.

중학생이나 고등학생 정도면 웬만해선 방학숙제가 나오지만, 초등학생들에게는 여름방학이나 겨울방학과는 다르게 편안한 휴식을 방해하는 방학숙제가 없기 때문에[2] 여러모로 가장 행복한 방학이라고. 다만 초등학교를 갓 졸업한 예비중1과 중학교를 갓 졸업한 예비고1의 경우 미리 진학할 학교에 가서 방향지도나 진학설명회 등을 듣거나 반편성 배치고사를 보러 가야 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마냥 놀 수만은 없는 입장. 또한 예비고1의 경우 고등학교에서 배울 내용을 예습하고 3월에 치러질 전국연합학력평가를 준비해야 하기에 봄방학 때 더 바빠지기도 한다. 예비고3이라면 봄방학도 예외는 아니며 학교에 가서 자습을 해야 하는 경우가 많다.[3]

주말이나 학원을 가지 않는 날을 이용해서 친구들과 여행을 떠나거나, 운동 등 취미생활을 하거나, 집에서 방콕하며 실컷 놀고 먹는 점에서 종업식 후의 2~3주 간의 기간도 여느 방학과 다름이 없다.

초등학생이나 중학교 2학년 무렵까지는 별 걱정이 없지만, 고등학교 진학이 눈앞인 중3이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하고 큰 시험을 앞둔 고3들은 여러모로 착잡할 시기. 마음을 단단히 먹고 착실하게 공부에 임하자.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3-12-17 06:33:55에 나무위키 종업식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학원을 안 다닌다면 당연히 해당이 없겠지만...[2] 종종 있는 경우도 있지만, 그런 경우에도 여름방학 숙제처럼 엄격하게 검사하는 경우는 드물다.[3] 물론 이 때 같은 반이 된 학생들의 얼굴도 익히고 어떤 교사가 담임을 맡게 되는지도 미리 알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