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유계

덤프버전 : r20240101

분류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치유물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변질된 의미에 대한 내용은 치명적 유해물 문서
치명적 유해물번 문단을
치명적 유해물#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 {{{#!html }}}에 대한 내용은 문서
#s-번 문단을
#s-번 문단을
# 부분을
#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 개요
2. 癒し系의 어원
3. 장르의 특징
3.1. 관련 문서
4. 주요 작품
6. 기타


1. 개요[편집]


(いや(けい

모에 요소 혹은 장르 중 하나. 보기만 해도 마음이 평안해지고 위로를 받게 하는 (그럴 목적으로 만들어진) 작품, 혹은 그러한 속성을 말한다. 위안계라고도 불린다. 일부에서는 '최면계' 등으로 비꼬아 부르기도 한다. 알기 쉽게 말하자면 보는 것만으로 푸근해지는, 즉 말 그대로 마음이 치유되는 속성이다.


2. 癒し系의 어원[편집]


일본에서의 표기는 癒し系. 일본에서는 아로마테라피나 명상요법 같은 민간치료법, 뉴에이지 음악 등 문화 전반에서 폭넓게 사용되는 어휘로서, 이 점에서는 2010년대 초부터 유행하기 시작한 힐링이라는 용어와도 통하는 감이 있다. 단 '치유계'의 경우, 한국에서는 오타쿠층에서 특정 작품이나 캐릭터의 성향을 가리키는 용어로 밖에 쓰이지 않으므로 완전히 같은 의미라고 볼 수는 없다. 다만 한국에서 치유계라고 부르는 것들은 대체로 일본에서도 癒し系에 들어간다.

다만 '치유된다'의 기준이 상당히 애매하여서 따로 놓고 보면 상당히 다른 캐릭터가 치유계로 분류되는 경우도 있다. 또 캐릭터가 아니라 어떤 이벤트가 매우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할 경우에는 치유계 이벤트, 작품 전체가 그러한 분위기를 추구한다면 치유계 소설/영화/만화 등으로 불린다. 기원 자체가 그다지 멀지 않고 아직까지 이렇다할 정의가 없어, 자의적인 기준을 내놓는 경우가 많다.

한국에서 '치유계'라는 용어가 본격적으로 쓰이기 시작한 것은 ARIA의 애니메이션화 이후부터이다. 북박스가 아리아의 코믹스를 정식 발매했을 무렵의 캐치프라이즈는 '해양심신안정만화'였다. '일상물'과 같은 구분법이 그 이전부터 쓰이고 있었고, 좀 더 폭넓게는 이런 것들 모두 '군상물'의 범주에 들어갈 수 있다. 이후 이 용어를 소급적용하여 카페 알파 등에도 사용하고 있다.


3. 장르의 특징[편집]


작품 자체가 치유계인 경우. 분위기 자체가 만사태평이라거나, 사소한 걸로 고민하거나, 행복한 고민을 하는 등 심각한 갈등관계도 묘사되지 않거나 결과가 아주 긍정적인 경우가 대부분. 일상물 외의 장르는 개그물을 빼면 죄다 갈등관계를 배제하기가 어렵거나, 소재 자체가 심각하고 무거워 치유효과를 기대하기 어렵기 때문에, 사실상 일상물의 하위장르이다.

보통은 주인공부터 주변인물까지 죄다 위의 치유계 캐릭터가 포진해있으며, 악역이 없는 경우도 많고 설령 있다 해도 위협적인 '적'이 아니라 단순히 시시껄렁하고 장난기 많은 악동/말괄량이 정도로 묘사된다. 정말로 악역에게 악의가 있더라도 전혀 위협이 느껴지지 않는다.[1] 주로 우연히 일어나는 행복한 사건, 동심을 자극하는 소소한 탐험, 평범한 일상의 행복함과 신비함, 가벼운 갈등을 겪고 이를 해결하면서 더 사이가 돈독해지는 모습 등을 다룬다.

천연계 캐릭터가 치유계 작품의 주역 혹은 메인 히로인이 되는 경우가 많다. 천연덕하고 순진한 행동을 보며 정화된다 같은 평가를 내리는 사람들이 많은데, 모성애나 부성애를 자극받으며 그것을 통해 심신의 안정을 얻는 경우로 여겨진다.

오해가 하나 있다면 치유계 작품은 플롯(줄거리)에서 말하는 긴장감이 없다고 생각하는데, 치유계도 이야기의 일종인지라 긴장감이 아주 없지는 않다. 정확히는 위험하거나 아슬아슬한 상황에서의 손에 땀을 쥐는 긴장이라기보단 호기심, 기대, 흥미로 인한 두근대는 긴장감에 가까운 것. 좋은 치유계의 특징은 보통 사소한 일을 모험에 가깝게 잘 묘사되어 있다는 것. 가령 어렸을 적의 담력시험 같은 내용은 공포물이라면 더 말할 것도 없겠지만, 치유물은 '상상치 못했던 신비로움'이나 '소소한 깨달음을 얻는 해피 엔딩'으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가령 치유계의 대표적 작품 요츠바랑!의 경우, 어린 요츠바의 행동가지 하나하나 예측불허하며 요츠바에게 있어서 모든 것이 모험이다. 어른들에겐 평이한 일상이 요츠바에게 있어선 거대한 모험이 되며, 때때로 어른들이 요츠바의 시점으로 들어가기도 하는 그 행동들 자체가 치유계가 만들어내는 기대감이라 평할 수 있겠다.


3.1. 관련 문서[편집]




4. 주요 작품[편집]


반전 등의 장치가 없는 명백한 치유물들만 추가하며 작품의 일부 캐릭터가 치유 속성을 가지고 있다면 치유계/캐릭터 참조.


4.1. 만화 & 애니메이션[편집]


  • 3월의 라이온[2]
  • 걸어서 30분
  • 고물 로봇 퐁코
  • 곰돌이 푸
  • 그럼에도 세상은 아름답다
  • 금빛 모자이크
  • 깨끗하게 해주시겠어요?
  • 꿈속의 뮤[3]
  • 나에게 천사가 내려왔다!
  • 나츠메 우인장
  • 내 이야기!!
  • 내일
  • 너에게 닿기를
  • 녹풍당의 사계절
  • 논논비요리
  • 달콤달콤 & 짜릿짜릿
  • 도우미 여우 센코 씨
  • 라이플 이즈 뷰티풀
  • 마녀의 여행[4]
  • 마호라바
  • 메르크 스토리아 -무기력한 소년과 병 속의 소녀-
  • 모퉁이 뜨개방
  • 물드는 세계의 내일로부터
  • 미이라 사육법
  • 미확인으로 진행형
  • 바다에 피는 라일락
  • 바라카몬
  • 바이올렛 에버가든
  • 백곰카페
  • 백성녀와 흑목사
  • 벨제붑 아가씨의 뜻대로
  • 별의 유언
  • 보노보노[5]
  • 비밀의 화원
  • 빙쵸탄
  • 뽀롱뽀롱 뽀로로
  • 뾰로롱 꼬마마녀
  • 사랑하는 소행성
  • 사축 씨는 꼬마 유령에게 치유받고 싶어.
  • 새내기 자매와 두 사람의 식탁
  • 생일왕국의 프린세스 프링
  • 센류소녀
  • 셜리
  • 소녀종말여행[6]
  • 소년 메이드
  • 슬로우 루프
  • 슬로우 스타트
  • 아니마 옐!
  • 아만츄
  • 야마노스스메
  • 어떤 일상의 인덱스 씨
  • 어제 뭐 먹었어?
  • 어쨌든 귀여워[7]
  •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8]
  • 연민의 굴레
  • 연의 편지
  • 오! 나의 여신님
  • 오늘도 핸드메이드!
  • 와카코와 술
  • 외출하는 아기 상어
  • 요츠바랑!
  • 우동나라의 황금색 털뭉치
  • 우라라 미로첩[9]
  • 우리 딸을 위해서라면, 나는 마왕도 쓰러뜨릴 수 있을지 몰라.[10]
  • 우리집에 곰이 이사왔다[11]
  • 웅크
  • 유루유리
  • 유루캠△
  • 은수저 Silver Spoon
  • 이별의 아침에 약속의 꽃을 장식하자
  • 인섹트 랜드[12]
  • 작은 눈의 요정 슈가
  • 잔잔한 내일로부터[13]
  • 장난을 잘치는 타카기 양
  • 진격! 거인 중학교[14]
  • 주문은 토끼입니까?
  • 줄무늬 호랑이 시마지로
  • 천사의 3P!
  • 충사
  • 치트 약사의 슬로 라이프 ~이세계에 만들자 드러그 스토어~
  • 카드캡터 체리
  • 카페 알파 - 용어는 나중에 정착되었지만, 실제로 치유물의 전형을 확립한 작품은 바로 이것.
  • 카페 보문[15]
  • 칸무리 씨의 시계 공방
  • 캐릭캐릭 체인지
  • 케모노 프렌즈[16]
  • 코바야시네 메이드래곤[17]
  • 코바토。
  • 코코로 도서관
  • 타나카 군은 항상 나른해
  • 타마유라
  • 토끼 드롭스[18]
  • 플라스틱 메모리즈[19]
  • 플라잉 위치
  • 하나다 소년사
  • 하나마루 유치원
  • 하나야마타
  • 하쿠메이와 미코치
  • 학원 베이비시터즈
  • 행복 그래피티
  • 행복한 타카코 씨
  • 환생동물학교
  • 후르츠 바스켓
  • 호텔 메차페우라에 어서오세요
  • 히나코 노트
  • 히다마리 스케치
  • 히토리 봇치의 ○○생활
  • 힐다
  • ARIA - '치유계(치유물)'이라는 용어가 이 작품 이후 정착되었다.
  • CLANNAD
  • NEW GAME![20]
  • ToHeart[21]
  • We Bare Bears
  • 사축 서큐버스 이야기

4.2. 게임[편집]




4.3. 영화[편집]




4.4. 드라마 & 특촬물[편집]



4.5. 기타[편집]


  • 딩동댕 유치원[26]
  • 미이쯔케따!
  • 방귀대장 뿡뿡이
  • 뽀뽀뽀
  • 엄마와 함께[27]
  • 피타고라스위치
  • TV 유치원
  • 이나이이나이바앗![28]
  • 후토스

5. 치유계 캐릭터[편집]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치유계/캐릭터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6. 기타[편집]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3-12-19 07:43:16에 나무위키 치유계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예를 들어 케로로오징어 소녀 같은 경우[2] 다만 이 만화의 주 내용이 부모님과 여동생을 교통사고로 잃은 주인공 키리야마 레이가 카와모토 세자매를 만난 후로 치유받아가는 이야기를 다루지만, 레이의 슬프고 어두운 과거와, 카와모토 세자매 중 첫째 아카리와, 둘째 히나타에게 닥쳐오는 가슴아픈 일 등 작중에서 어두운 줄거리를 묘사하는 때가 많다.[3] 비슷한 이전 산리오 시리즈인 부탁해! 마이멜로디처럼 코미디 • 판타지 계열의 여아용 작품. 병맛 이미지가 강한 전자와는 달리, 인간적인 치유물 이미지가 강한 편이다.[4] 다만 이 작품은 옴니버스형식을 따르고 있으며 에피소드별로 성격이 확연히 차이가 있어 이쪽 의미의 치유물과 다른 의미의 치유물을 오가는 작품이다.[5] 물론 한국 팬들이 주로 떠올리는 1990년대에 나온 애니메이션판은 폭력이 조금 있는 개그물이었지만, 1980년대부터 현재까지도 만화가 계속 연재되어 오면서 주인공 3인도 성격이 점점 성숙해지면서 어른 독자들도 재미있게 볼 수 있는 느긋하면서도 따뜻한 교훈을 주는 그런 내용이 주가 되면서 2016년판 리메이크 애니메이션은 전의 것하고는 분위기가 산뜻 달라졌다.[6] 작품의 전체적인 배경은 암울하지만, 스토리는 치유계에 속한다.[7] 다만 유자키 츠카사의 과거 이야기가 전개되는 1기의 마지막 부분은 제외.[8] 살벌한 성배전쟁이 벌어지는 Fate/Zero, Fate/stay night과는 달리 에미야 시로가 이런저런 요리를 하고 주변인물들이 맛있게 먹는 것이 주된 내용이다.[9] 후반부에 스토리가 진지해지면서 분위기가 무거워지지만, 무사히 해피엔딩으로 완결.[10] 애니메이션 한정. 밑에 후술할 토끼 드롭스와 마찬가지로 역키잡 전개로 가기 전에서 이야기를 끊었다.[11] 현재까지도 어른들을 위한 동화라고 불리고 있는 진정한 치유계 웹툰.[12] 작품 자체는 전형적인 치유물이였으나, 원작자인 카가와 테루유키의 성폭력 사건으로 인해 방송 및 제작이 무기한 중단되고 말았다.[13] 다만 평범한 치유물로 보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는데, 이유는 2쿨에 가서는 등장인물들의 관계가 복잡해지면서 7각관계 시청자에 따라서 답답해질 수 있는 부분도 상당수 포함하고 있기 때문이다.[14] 물론 이건 팬들은 위한 스핀오프 만화다. 본편알다시피...[15] 단행본은 <카페 보문을 부탁해요>라는 제목으로 발간되었다.[16] 1기 한정. 전반적으로는 치유물이지만, 한편으로는 독자들에게 의문을 불러일으키거나 긴장을 유도하는 복선들이 상당히 많이 깔려있다. 2기는 치.유.물 또는 유치물이다[17] 작품 전체에서 나오는 토르의 과거 회상 때문에 분위기가 조금씩 무거워진다.[18] 애니메이션 한정. 역키잡 속성이 나타나기 전의 순수한 부분에서 이야기를 끊었다.[19] 5화 제외. 그나마 나머지 편들은 슬프긴 해도 자극적이지는 않다.[20] 가끔씩 스토리가 진지해질 때는 분위기가 무거워지기도 한다. 대표적으로 애니 2기 6화의 키 비주얼 관련 에피소드.[21] 애니메이션 한정. 원작은 꽤 에로한 작품이다.[22] 분위기 자체는 치유물이긴 한데 게임 난이도가 높은 편이다. 초보자가 하면 치유는 커녕 스트레스만 더 받을 수 있으므로 주의.[23]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게임 내에 등장하는 동물들을 차로 치여서 죽여버릴 생각부터 한다면 자신이 얼마나 폭력에 찌들어있는지를 체감한다고...[24] 호러게임이다. 그리고 진짜 치유물이다.[25] 다만, 최종장은 기존 에피소드의 치유계스러운 분위기와는 전혀 다르다. 물론 배드엔딩은 아니지만...[26] 특히 2022년판에 들어 더욱 치유계스러워진 상태다. 게다가 2023년 8월에 추가 투입된 캐릭터 "별이"는 왜곡된 장애 묘사가 아닌 거의 있는 그대로의 자폐 아동으로 나와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27] 스푸의 2차 창작물로 인해 한 때 치명적 유해물로 둔갑되었을 뿐, 실제로는 전형적인 유아용 프로그램이자 힐링물이다.[28] NHK에서 제작하고 NHK 교육 텔레비전에서 방영 중인 유아용 프로그램. 귀여운 강아지 캐릭터 '멍멍'(CV: ) 등이 출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