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대성 (r20210301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七大聖

1. 개요
2. 목록
3. 설명
4. 기타
5. 대중문화 속의 칠대성
6. 관련 문서



1. 개요[편집]


고전소설서유기》에 나오는 요괴들이다.


2. 목록[편집]


  • 평천대성 우마왕 (平天大聖 牛魔王) - 하늘을 평정하는 큰 성인
  • 복해대성 교마왕 (覆海大聖 蛟魔王) - 바다를 뒤엎는 큰 성인
  • 혼천대성 붕마왕 (混天大聖 鵬魔王) - 하늘을 혼란스럽게 하는 큰 성인
  • 이산대성 사타왕 (移山大聖 獅駝王)[1] - 산을 옮기는 큰 성인
  • 통풍대성 미후왕 (通風大聖 獼猴王)[2] - 바람을 꿰뚫는 큰 성인
  • 구신대성 우융왕 (驅神大聖 𤟹狨王) - 신선을 쫓아내는 큰 성인
  • 제천대성 미후왕 (齊天大聖 美猴王) - 손오공, 하늘을 다스리는 큰 성인


3. 설명[편집]


손오공요괴 의형제들. 대성이라고 거창한 이름을 자칭하고 다니지만 그 실체는 손오공이 그렇듯이 요괴의 거두들이다. 물론 대성이라고 해도 아무도 태클을 못 걸 정도로 강력한 마왕들인건 맞다. 대충 그 동네 칠공주쯤 된다고 할 수 있다. 《서유기》에서 손오공은 천계에서 한 바탕 소란을 피운 뒤 각지를 돌아다니며 자기와 비슷한 힘을 지닌 요괴의 거두들[3]과 만나 의형제를 맺었는데, 이 요괴왕들은 제천대성이라 자칭하는 손오공에 뒤질세라 각자 중2병스러운 이름으로 "대성(大聖)"이란 칭호를 자칭하고 나섰다.

각각 무슨 동물들이 요괴로 변모했냐면, 우마왕 - 소, 교마왕 - 상어[4], 붕마왕 - 대붕, 사타왕 - 사자, 미후왕(獼猴王/美猴王) - 원숭이, 우융왕 - 긴꼬리원숭이

보면 알겠지만 원숭이만 3마리다.


4. 기타[편집]


칠대성 가운데 나중에 한 번 더 나오는 이는 미후왕 손오공을 빼면 맏이 우마왕 뿐이다. 나머지는 어떻게 됐는지 불명.[5][6]《서유기》의 주역인 제천대성 손오공은 말할 것도 없고, 평천대성 우마왕도 어마어마한 위용을 보여준 까닭에 다른 칠대성들도 상당한 대요괴겠지만…… 등장이 없는 관계로 묻혔다. 다만 그 능력을 약간이나마 알 수 있는 대목이 나오는데 칠대성이 처음 나올 때 언급상 손오공은 자기와 맞먹는 대요괴들과 의형제를 맺었고 그 후 오공이 제천대성이라 자칭하자 그들도 손오공을 따라 대성이라고 자칭했다는 언급을 보면 하나 같이 손오공에 맞먹는 괴물 집단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칠대성이라는 것과 오공과 의형제라는 것 때문인지 모티브를 따와서 만들어진 소설이나 게임,만화가 제법 있는데 묘하게 칠대성들 중 이상하게도 오공이 제일 위거나 우마왕 바로 밑인 둘째로 나오는게 많아서 실제로도 오공이 둘째거나 첫째로 착각하는 사람이 많은데 실제로는 손오공이 칠대성 가운데 막내다.[7]

가짜 손오공이 나오는 《서유기》 제58회에서는, 손오공을 가장한 원숭이 요괴 통비원후가 초천대성(超天大聖)이라고 자칭하기도 한다. 원판보다 한술 더 뜨는 놈이다. 또, 사타령에서 사타왕, 붕마왕이 나오지만 칠대성과는 별개의 등장인물이다.

기본적으로 우마왕과 미후왕(손오공)을 제외한 마왕들은 나오질 않았다. 이들의 실력에 관한 묘사는 대부분 2차 창작 같은 데서 나온 것이므로 주의.
2010년 드라마에는 둘째와 셋째는 여성으로 표현되며 이 둘이 사람이 되는 단약을 가지려고 싸우다 단약이 떨어진 바위에서 손오공이 태어나며 이 둘은 천계가 화과산에 쳐들어 왔을때 토벌당하는데 대붕은 손오공과 보상국에서 마주쳤을때 분신하고 백골요괴로 환생하여 손오공을 방해했지만[8] 영혼은 관세음보살이 거두어갔고, 교마왕은 서량녀국의 여왕이 교마왕과 닮았다고 한다.
#

5. 대중문화 속의 칠대성[편집]


  • 무협소설한백무림서》에는 신마맹 소속 고수들의 별호로 나온다.
  • 판타지소설두 번 사는 랭커》에는 동주칠마왕으로 나온다.[9]
  • 라이트 노벨문제아들이 이세계에서 온다는 모양인데요?》에는 이 칠대성에서 모티브를 따온 커뮤니티 칠대요왕이 나온다.
이 중 우마왕과 교마왕, 붕마왕은 주인공과 여러모로 인연이 있으며, 두 명의 미후왕(통풍대성, 손오공)은 등장만 한 상태이다.
  • 게임날아라 슈퍼보드 -환상서유기-》에서 나오는 육마왕은 예전에 손오공도 함께 놀면서 둘째로 된 적이 있었기 때문에 7명이 되어 자칫 잘못했으면 칠마왕이라고 불리게 됐을지도 몰랐다는 암시를 남기는 것을 보면 이 칠대성에서 모티브를 따온 걸로 추정된다.
  • 웹툰갓 오브 하이스쿨》에서 나오는 오공과 우마왕이 맺은 의형제 9마왕은 암만 봐도 칠대성에서 모티브를 따왔다. 현재 제천대성, 평천대성, 혼천대성까지 밝혀졌다. 9마왕이라며 나머지 두 명은 누군데[10]
  • 웹툰 《이말년 서유기》에도 칠대성이 모두 등장한다. 다만 통풍대성 미후왕은 손오공과 헷갈리지 않기 위함인지 백귀왕으로 이름을 갈았다. 우마왕 외에는 모두 존재감이 없는 점을 해결하기 위해서인지 중간에 나타의 참요검에 당해 우마왕, 사타왕, 손오공만 남고 몰살당하지만, 만화가 막판에 이른 133화에서는 시간을 되돌리는 새태세의 금종으로 전원 부활하면서 해피 엔딩이 된다.
  • 게임 《세븐나이츠》에선 손오우마왕만 나왔으나, 시즌3에서 '칠대성'이란 카테고리가 생기면서 등장을 예고를 한다. 조금 다른 점이라면 손오공의 신화각성 명칭이 패도대성이다. 그러나 이후 공개된 떡밥에서 북유럽 신화의 거대 괴물인 펜리르가 나올 것이 암시되면서 이들의 등장이 불투명해졌다.[11]


6. 관련 문서[편집]




[1] 사타왕에서 타(駝)의 원 글자는 犭它이다.[2] 獼猴는 협비원소목에 속하는 마카크(가장 보편적인 원숭이과)를 뜻한다. 일반적으로 중국에서 묘사되는 손오공의 모습은 광비원소목(신세계원숭이)으로 둘의 외모 차이는 꽤 크다.[3] 손오공 문서를 보면 알겠지만 손오공은 천계 전체를 통틀어서 적수가 거의 없다(비록 이랑진군에게 잡혔지만, 이것도 다른 신들의 적극적인 서포트로 가능했던 거다. 즉, 다른 신들의 도움 없이는 제아무리 이랑진군이라도 제압 못한다). 그런 손오공과 비슷한 힘을 가진 괴물들이라는 점에서 이들도 하나 하나가 이랑진군과 맞먹는 괴물이라는 것을 추정할수 있다.[4] 가끔 용이나 뱀으로도 나온다. 교(蛟)라는 한자가 호수 등에 나오는 비 내리게 하는 종류의 동양 이나 이무기를 뜻하기 때문에 오히려 수룡이나 해룡이 맞는 것일지도 모른다.[5] 2010년 신서유기에선 천계가 화과산에 쳐들어올 때 우마왕을 선봉으로 해서 싸웠고 손오공과 함께 천계로 끌려갔다가 손오공이 팔괘로에서 나오면서 빠져나온다. 다만 둘째와 셋째는 죽는다[6] 허나 셋째는 이후 백골정과 황포괴 역할까지 하고 관세음보살이 데려간다[7] 막내라고 오공이 가장 약하다는 것은 아니다. 오공이 막내인 것은 나이가 가장 어렸기 때문이다. 반대로 생각하면 자기보다 엄청 오래 수련한 놈들과 맞먹으니 이놈 참 대단하네[8] 손오공은 우마왕 때와 마찬가지로 의형제를 만났다며 반가워했지만, 대붕(백골요괴)은 오랫동안 사람이 되기 위해 수련해왔는데 손오공이 벌인 싸움에 휘말려서 한날 요괴로 전락해버렸다며 증오하고 있었다. 백골정 에피소드가 유독 손오공이 골탕먹는 내용이였다는 걸 재해석한 것.[9] 제천대성(미후왕)은 천마로 언급되며 등장[10] 독자들은 저팔계사오정으로 추정 중. 이들도 손오공 못지 않게 강한 요괴고, 원전에서 저팔계는 손오공을 도와 우마왕과 맞붙은 적도 있다.[11] 4성은 미후왕, 5성은 제천대성, 6성은 투전승불, 각성은 대원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