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가와 신지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카가와 신지의 수상 이력

[ 펼치기 · 접기 ]
둘러보기 틀 모음
개인 수상
파일:J2리그 엠블럼.svg




베스트팀
파일:Kicker 로고.svg

2010-11 · 2011-12
파일:European_Sports_Media_logo.png

파일:VDV로고.png
{{{#!wiki style="display: inline; padding: 3px 3px; border-radius: 2px; background: #005aaa; font-size: 0.9em;"
2011-12 VDV 올해의 팀





신트트라위던 VV No. 10
가가와 신지
香川真司(かがわ しんじ
Shinji Kagawa

생년월일
1989년 3월 17일 (33세)
국적
파일:일본 국기.svg 일본
출신지
효고현 고베시
포지션
미드필더[1]
신체 조건
175cm, 68kg[2]
주로 쓰는 발
오른발
역대 등번호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 - 10번
세레소 오사카 - 29번, 26번, 8번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 23번, 7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 - 26번
베식타스 JK - 23번
레알 사라고사 - 23번
PAOK FC - 23번
소속
유스
마리노 FC (1994~1999)
고베 NK FC (1999~2001)
FC 미야기 바르셀로나 (2001~2005)
선수
세레소 오사카 (2006~2010)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2010~2012)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 (2012~2014)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2014~2019)
베식타스 JK (2019 / 임대)
레알 사라고사 (2019~2020)[3]
PAOK FC (2021)[4]
신트트라위던 VV (2022~ )
국가대표
파일:일본 축구 국가대표팀 엠블럼.svg 97경기 31골 (일본 / 2008~2019)
SNS
파일:트위터 아이콘.svg 파일:인스타그램 아이콘.svg 파일:페이스북 아이콘.svg

1. 개요
2. 선수 경력
3. 플레이 스타일
4. 평가
4.1. 세계
4.2. 일본
4.3. 대한민국
5. 기록
5.1. 대회 기록
5.2. 개인 수상
6. 카가와에 대한 말, 말, 말
7. 여담
7.1. 대한민국과 얽힌 일화
7.2. 응원가



1. 개요[편집]


일본축구선수. 포지션은 미드필더이다.

위르겐 클롭 감독의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최전성기를 보냈으며, 알렉스 퍼거슨 감독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시절을 포함해 총 3회의 리그 우승[5]에 기여하였다. 또한 ESM 올해의 팀[6]에 1회, 분데스리가 올해의 팀에 3회[7] 선정되었다.


2. 선수 경력[편집]



2.1. 클럽 경력[편집]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카가와 신지/클럽 경력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2.2. 국가대표 경력[편집]


파일:51aa0b16c4ed464c8bc328786d6b8d70.jpg}}}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카가와 신지/국가대표 경력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3. 플레이 스타일[편집]


도르트문트 데뷔 시즌에는 세컨드 스트라이커에 가까운 공격형 미드필더로서 주로 득점에 치중하는 역할이었으나 다음 시즌부터 사힌괴체의 역할이었던 플레이메이킹도 훌륭히 수행하면서 많은 활동량과 더불어 득점에도 관여하는 2선 플레이메이커로서 본인의 축구 스타일을 확립했다.

플레이메이커로서 그의 가장 큰 무기는 패싱력으로 짧은 스루패스, 롱패스 등 모두 수준급이며 전진패스에 능하다. 또한 양발을 잘 쓰는 편에 속한다. 왼발로도 앞 대각선 방향으로 향하는 발리 롱패스도 자연스럽게 구사할 수 있는 수준이다.

파일:rps.gif

섬세한 볼터치 감각과 공간 활용에 있어서도 아시아에서 보기 드물 정도로 타고났으며 드리블과 골 결정력도 준수한 편이다. 이를 바탕으로 주로 원터치 패스나 주변 선수들과의 연계와 잔패스를 통한 유기적인 플레이로 기동력을 올려나가는 스타일이다. 때문에 동료선수간의 간격이 넓은 전술이나 측면 지향적인 윙어들과 같이 배치될 경우 어려움을 겪는다.

개인 플레이나 무리한 플레이를 최소한으로 한다. 때문에 문전 앞에서 득점 기회가 오면 본인이 직접 슈팅을 하기보다는 동료 선수들에게 패스를 건네는 선택을 주로 하며 이러한 상황에서 불안정한 상황을 연출시키는 빈도는 적은 편이다. 또한 공간에 대한 이해도 역시 좋아서 단신임에도 헤딩골도 간간히 기록한다.

일본 대표팀에서와는 달리 클럽에서는 위르겐 클롭 감독이 떠난 후 여러 감독들로 부터 공격형 미드필더보다는 주로 4-3-3, 4-1-4-1 또는 3-4-3중앙 미드필더로 기용되었다. 때문에 2선보다 낮은 위치에서 플레이를 하는데 있어서 활동량과 검증받은 패싱력, 침투 플레이를 바탕으로 무난하게 소화가 가능했지만 검증받지 못한 수비 가담력이나 수비력으로 주전 엔트리의 우선순위에서 밀리는 경우가 잦은편이다.

위의 문단에서 서술된 대로 측면에서의 크로스가 주요 공격으로 채택되는 전술이나 동료선수간 간격이 넓은 전술에서 어려움을 겪는다. 이러한 상황에서 압박을 받으면 혼자 힘으로 압박을 벗겨내는데 어려움을 겪고 공을 오랫동안 지켜내는 능력을 갖추지 못한 탓에 자연스럽게 백패스의 빈도가 많아진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이러한 문제점들이 드러나며 본인만의 제대로 된 플레이를 펼치지 못했다.

도르트문트에서는 주로 원터치 패스나 동료들을 활용한 1:1 패스같은 유기적인 플레이로 압박을 벗겨내거나 본인의 드리블 능력으로 벗겨내는 등 이러한 부분은 문제가 되지 않았지만 맨유에서는 동료 선수들이 이에 맞춰주지 못했던 탓에 플메이메이커와 공격형 미드필더의 주 임무인 기동력이 발휘되지 못했다. 당시 윙어였던 발렌시아는 후에 풀백을 무리없이 담당할 정도로 중앙보다는 주로 측면에서의 활동량이 높은 클래식 윙어였기에 카가와의 서포터가 되어주지 못했고 중앙 미드필더였던 캐릭 또한 박스 투 박스 유형의 선수가 아닌 포백 보호가 주된 역할이었기에 카가와와 함께 2선 이상의 위치로 올라오는 빈도가 적었으며 이외의 선수들과도 맞지 않으면서 자연스럽게 동료 선수들간의 간격이 넓어지고 본인의 문제점들이 드러났다. 당시 루니와는 호흡이 잘 맞았지만 이 마저도 루니와 카가와가 서로를 활용하는게 아닌 이 둘의 동선이 시도때도 없이 겹쳤기 때문이었다.


이 영상은 당시 맨유의 전술과 카가와의 궁합을 잘 보여주는 영상이다.(2013/14 시즌 UEFA 챔피언스 리그 16강 1차전 올림피아코스전)

즉, 여러 전술에 녹아들 수 있는 실력을 갖추지 못했다. 하지만 연계플레이에 의존하는 그의 플레이는 선수 생활에 있어서 강점으로 작용하기도 했다. 2018 러시아 월드컵을 몇 주 앞둔 평가전에서 4-2-3-1의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의 자리에 혼다가 배치되었을 때는 주변 선수들도 별다른 활약을 보이지 못하였으나 카가와가 혼다 대신 출전하였을 때는 자연스럽게 공격전개가 빨라짐과 동시에 이누이, 시바사키, 나가토모에게도 플레이 기회가 많이 주어지면서 본인뿐만 아니라 주위 선수들도 다같이 살아나는 플레이를 연출시키기도 했다.

도르트문트 복귀 후 인사이드 윙포워드인 로이스공격형 미드필더미키타리안과 함께 2선에 배치됐을 때는 본인의 플레이를 펼칠 수 있었고 다시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그리고 복귀 초에는 세 선수 모두 중앙 지향적인 탓에 잠시 호흡이 불안정한 플레이를 연출시키기도 했다.

위에 서술된 단점으로 지적받던 몸싸움 능력과 헤딩력은 어느정도 개선이 됐다. 여전히 상대 선수들과 접촉하는 플레이는 지양하는 편이지만 2015/16시즌 샬케와의 리그경기에서 장신 수비수들 사이에서 헤딩 선취골을 기록하기도 했으며 비슷한 시기에 불가리아와의 국가대표 평가전에서도 헤딩골을 기록했다. 그리고 2016/17시즌을 앞둔 프리시즌에 친정팀 맨유의 수비수 에릭 바이와의 몸싸움 경합에서 밀리지 않는 모습을 연출시키기도 했다.

파일:saddd.gif

부상이 잦은 편이다.

페널티 킥을 딱히 피하지 않는다. 클럽이나 대표팀에서 페널티 킥을 전담한적은 없지만 승부차기 상황이 오면 부담없이 무난하게 찬다. 2015 호주 아시안컵에서 본인에게 트라우마로 남을법한 실축을 한 경험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후 2015/16시즌 DFB 포칼컵 결승전 승부차기, 2016/17시즌을 앞둔 프리시즌에 치러진 맨시티전에서의 승부차기에서 각각 1번 키커와 2번 키커로 나와 성공시켰고 2018 러시아 월드컵 조국의 첫 경기에서 페널티 킥을 성공시켰다. 실축 경험으로 이후 페널티 킥에 대해 난색을 보였는 선수는 많은편이다. 페널티 킥으로 단 하나의 득점도 올리지 않았던 차범근, 박지성[8], 주앙 무티뉴[9] 등이 있다.


4. 평가[편집]



4.1. 세계[편집]


독일 내에서의 평가는 아시아 선수 중에서 차범근 이후 오랜만에 나온 분데스리가 탑클래스 선수였다.[10] 시즌 베스트 11 기록들과 키커 랑리스테를 종합해볼 때,[11] 3년은 그러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2011-12시즌은 독일 내 평가를 넘어 유럽 매체 연합이 선정하는 ESM 올해의 팀에 뽑히며 월드 클래스로 인정받기도 했다.

그런데 영국으로 넘어가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실패했기 때문이다. 맨유에서의 부진은 카가와의 위상에 치명타를 입혔다. 첫 시즌에는 잘했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자신을 영입한 알렉스 퍼거슨이 은퇴하고 데이비드 모예스의 지도를 받은 두 번째 시즌에 실망스런 모습을 보여줬다. 시민기자 언론이기는 하나 90min 선정 역대 아시아 선수 순위에서 카가와를 고작 10위에 올려놓은 것을 보면 영국 팬들에게 상당히 저평가를 받는 듯하다.

스페인 매체 피차헤스가 선정한 역대 아시아 선수 순위에서는 손흥민에 이은 2위로 선정되었다.

IFFHS가 선정한 역대 아시아 베스트 11의 미드필더 부문에 박지성, 밀레 예디낙, 우레이와 함께 선정되었다. 주 비교 대상인 나카타 히데토시를 밀어내고 선정되었다.


4.2. 일본[편집]


일본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들 중 한 명으로 평가 받으며 특히, 유럽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보여준 일본 선수로 인정을 받고 있다. 다만, 프리미어 리그에서의 경력은 자국 팬들에게도 부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일본 네티즌들도 대체로 손흥민을 역대 최고의 아시아 선수로 평가하고 있어 아시아 선수 순위에서 손흥민을 우선으로 놓고 그 아래의 선수들 중 한 명으로 카가와를 언급하고 있다.

또 다른 일본 최고의 선수로 평가 받는 나카타와도 자주 비교되는데, 상당히 흥미롭다. 유럽 무대에서 가장 높은 실적을 쌓은 카가와와 선구자 역할을 한 나카타의 구도는 우리나라의 손박대전 구도와 매우 비슷하다.


4.3. 대한민국[편집]


우리나라는 박지성과 손흥민의 영향으로 프리미어 리그가 타 리그들에 비해 압도적인 인기와 위상을 가지고 있다. 그로 인해 카가와의 분데스리가 활약상이 잘 알려지지 않은데다, 프리미어 리그에서 실패했기 때문에 평가가 그리 좋지 않다. 유럽 전역으로부터 인정 받았던 카가와의 2011-12시즌은 국내 팬들에게도 잘 알려졌으나, 2013-14시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부진한 모습을 보여주고 도르트문트로 복귀하자 그에 대한 관심이 사라졌다. 수년 간 도르트문트 주전으로 활약하면서 독일 현지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음에도 카가와가 1년 반짝 선수라는 박한 인식은 여기서 기인한다.

우리나라에게 위협적이었던 일본 에이스는 나카타와 혼다였고 카가와는 국가대표 활약상이 별로였다는 반응들도 많다. 그러나 혼다 만큼은 아니었지만 카가와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1골 1어시스트를 포함해 일본의 공격에 크게 기여하는 모습을 보여줬고, A매치 통산 31골을 기록했으며 그 중 2골은 한일전에서 넣어 우리나라에게 삿포로 참사를 안겨주는 등 막상 까보면 좋은 편이다. 즉, 이 또한 프레임 씌우기에 가깝다.

나카타의 현역 시절을 봤던 올드 팬들은 나카타의 개인 기량이 더 뛰어났다는 평가를 하기도 한다. 우리나라는 축구에서 피지컬을 상당히 중요시하는데 나카타가 전방에서 볼 소유가 가능한 피지컬을 갖췄다고 화자되는 반면, 카가와는 피지컬로 비판을 받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위의 부정적인 인식들이 있음에도 역대 아시아 선수들 중 차범근과 손흥민의 아래라면 대체로 인정하는 분위기다. 아시아 3인자 논쟁에서 박지성과 함께 거론되고 있다. 출처 (1) (2) (3)


5. 기록[편집]



5.1. 대회 기록[편집]




  • PAOK FC (2021~ )
    • 그리스컵: 2020-21



5.2. 개인 수상[편집]


  • 분데스리가 올해의 팀: 2015-16
  • VDV 올해의 팀: 2011-12
  • 키커 분데스리가 올해의 팀: 2010-11, 2011-12
  • 팬 선정 분데스리가 전반기의 선수: 2010
  • J2리그 득점왕: 2009
  • ESM 올해의 팀: 2011-12
  • AFC 올해의 아시아 국제 선수: 2012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달의 선수: 2012년 8월, 2013년 5월
  • IFFHS 올타임 아시아 드림팀: 2021


6. 카가와에 대한 말, 말, 말[편집]


그는 내가 본 골 냄새를 맡을 줄 아는 최고의 공격형 미드필더 중 한 명이다.

신지는 경기장에서 가장 어려운 부분인 4선과 2선 사이에서 매우 잘 움직이는 선수이다. 선수들이 사방에서 오기 때문에 그는 샌드위치 속의 소시지와 같다.

카가와는 세계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며 중앙 미드필더를 주 포지션으로 한다. 하지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어색한 왼쪽 윙어 역할을 맡으며 경기당 20분 출전에 그치고 있다. 그걸 보고 마음이 아파 눈물을 흘렸다.

위르겐 클롭


30분만 봤는데 그가 특별한 선수인 것을 알았다. 카가와가 공을 잡고 있을 때 상대 선수들은 제대로 막아내지 못했다. 언터처블한 선수였다. 환상적인 움직임으로 경기의 흐름을 바꾸는 선수였다.

("당신이 데려온 선수들 중 최고의 발견은 누구였는가?")라는 질문에. 카가와 신지이다. 난 프로 선수 출신도 아니었고, 도르트문트 수석 스카우터로 취임한지 얼마 되지 않은 시점이었다. 2010년 당시 카가와를 싼 값에 영입했다. 나는 미하엘 초어크 단장과 위르겐 클롭 감독을 열렬히 설득했다. 카가와가 도르트문트에서 내가 기대한 만큼의 실력을 보여줬고 그로 인해 나도 덕을 봤다. 당시 나는 신뢰가 필요한 시점이었다. 카가와의 성공이 구단의 날 향한 신뢰를 가져다줬다. 이에 내 최고의 발견이자, 가장 중요했던 선수 같다.

스벤 미슐린타트[12]


카가와는 매우 기동성 있는 선수이며 매우 영리하고 창의적이다. 또한 박스 안에서 매우 빠르기 때문에 그는 검증된 스코어러이다.

아르센 벵거


그 소년은 천사처럼 뛰었다.

누리 샤힌


카가와가 도르트문트에서 정말 좋은 출발을 보였기 때문에 첫 시즌 후 그는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나는 결코 한 시즌의 활약으로 (어떤 선수를) 판단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가 두 번째 시즌에 어떻게 하는지 보고 싶었다. 두 번째 시즌에는 상대로부터 집중 견제를 받게 되며 이를 극복하는 능력을 발휘해야 하기 때문이다. 카가와는 자신있게 패스를 연결했다. 사실 그보다 더 좋았다. 그래서 우리에게 그를 선택하는 것은 간단한 결정이었다. 카가와는 영리하며 빠른 발을 지녔고 매우 열심히 뛴다. 현재 23세로 나이도 젊은 데다가 이미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라는 빅 클럽에서 2년의 경험을 쌓았다. 그가 아주 좋은 선수라는 건 분명하다. 우리는 그에게 커다란 기대를 갖고 있다.

알렉스 퍼거슨


(UEFA 챔피언스 리그)아스널과의 경기에 직접 뛴 선수이다. 좋은 기량을 갖췄다. 팀에 오면 좋은 성적을 낼 것이다. 아시아 선수의 능력이 이 정도로 커졌다는 것을 증명하는 선수이다.

박지성 #


개인적으로 카가와는 스피드와 기술이 매우 뛰어난 선수라고 본다. 분데스리가에서 한 번 맞붙어 봤는데 확실히 잘 하는 선수임을 느꼈다. 경기력을 따지면 올 시즌 분데스리가 전반기 MVP답다.

손흥민 #


카가와는 재능이 넘치는 선수이다. 카가와와의 경쟁은 나 자신의 레벨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됐다. 그와 함께 뛰어 행복하다.

후안 마타


나의 친구 카가와가 돌아와 기쁘다. 다른 선수들보다 기술적으로 뛰어난 카가와가 두, 세 명의 선수를 손쉽게 제치는 장면은 정말 멋지다.

케빈 그로스크로이츠



7. 여담[편집]



  • 위의 장면은 절친이자 팀 동료였으나 적이되어 만나자 어색해서 웃는 로이스레반도프스키가 주인공인 장면이지만 카가와 또한 해당 장면에서 존재감을 보여준다.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시절 영어 공부를 하지 않고 모든 일정을 통역사와 함께했다고 알려져있었으나 이는 사실이 아니다. 실제로는 2012-13 시즌 EPL이 개막되기 전에 독일에서 함께해온 통역사와 헤어졌으며 영어 수업을 받았다. 자세한 내용은 밑의 '맨유 시절 국내팬들과 국내 언론' 문단 참조.

하지만 독일어는 간단한 의사소통 이외에는 할 줄 아는 게 없었다고 한다. 이에 도르트문트는 다시 복귀한 카가와에게 통역사를 떼고 독일어를 마스터 하라는 미션을 내렸었다. 2018년을 기준으로 독일어 능력이 향상되기는 했으나 어려워한다.# 하지만 2019년을 기준으로 영어 인터뷰는 어려움 없이 소화 가능한 수준까지 향상되었다.

  • 분데스리가 최대의 더비매치로 유명한 레비어 더비에서 강한 편이다. 샬케를 상대로 현재까지 8경기 4골 2도움을 기록중이다.

파일:Kubo.Kagawa.jpg
  • 코파 델 레이 32강 마요르카전에서 같은 국적의 쿠보 다케후사와의 만남이 이루어졌다. 일본의 레전드와 일본 신성의 맞대결이었다.[13] 경기 결과는 3:1 카가와의 승리였다.

  • 쿠보와 만난 경기에서 본인의 축구 역사상 가장 억울한 상황이 발생했다. 전반전에 쿠보가 드리블 도중 시몬 그립포의 태클로 넘어진 상황에서 호루라기 소리가 불렸고, 뜬금없이 카가와에게 옐로 카드가 주어졌다. 카가와가 하프타임에도 주심에게 항의해보았으나 역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 도르트문트에서 친했던 선수들로는 케빈 그로스크로이츠귄도간, 그리고 대한민국의 박주호가 있었다. 케빈 그로스크로이츠와의 사이는 키커지의 겉표지에 등장할 정도로 친했으며[14] 도르트문트의 전 주장 제바스티안 켈은 카가와에 대해 농담을 좋아하는 사람이라 평하며, 베스트 프렌드인 케빈과 언제나 농담을 말하거나 장난을 친다고 소개했다.

독일에서 한 달 동안 운전면허 정지 처분을 받았을 때[15] 같은 아파트의 윗층에 사는 귄도간이 그 기간 동안 훈련장까지 그를 태워줬고 이를 계기로 친해졌다고 한다. 귄도간은 카가와의 대표팀 유니폼을 입고 직접 경기장에 가서 카가와와 일본 국가대표를 응원하기도 했다. 박주호의 입단 후에는 귄도간, 박주호, 카가와 이렇게 셋이서 같이 다녔다고 한다.

  • 2017년에 아시아 선수 최초로 연봉 1%를 자선사업에 기부하는 '마타의 커먼 골' 프로젝트에 동참했다. 맨유에서의 인연이 시발점이 된듯하다.

파일:attachment/izdtC5xlBidwZ.gif
  • 잘 노는 편이다.

  • 나가토모 유토와 함께 소덕의 길을 걷고 있다고(?) 한다.[16] 2011/12시즌이 끝난 후 휴식기간 때 카가와와 나가토모가 일본에서 열리는 카라의 콘서트에 출몰했다는 소식(카라의 니콜과 나가토모의 인연으로 초대받았다고 한다)이 퍼지면서 2ch 혐한들에게 까였다.

  • 맨체스터 시티의 팬인 영국의 가수 리암 갤러거는 카가와에 대해 묻는 기자에게 '카가와가 누구인지는 모르겠지만 맨시티랑 경기할 때 골을 넣으면 날려버리겠다'라고 답변한 바 있다.

파일:attachment/ks1213.jpg
  • FIFA 시리즈에서는 매번 페이스 스캔이 안 되고 있었다. 초상권 문제도 아니고 다른 일본 선수들의 얼굴은 세심히 재현돼 있음에도 카가와만 이런지라 팬들의 원성을 사는중이었다. 위닝일레븐 표지모델이기 때문이라는 추측도 존재했다.[17]


  • 2012년 10월 프랑스와의 평가전을 앞두고 맨유에서 동료였던 에브라에게 도발을 당한적이 있다. 당시 에브라는 '카가와, 행운이다. 프랑스에 간단한 경기가 될 거야.'라며 도발을 했다. 경기 결과는 1:0 일본의 승리였고 결승골의 주인공은 카가와 신지였다.

  • 2012년 12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마스 파티에서 싸이강남스타일을 열창하는 모습이 잡히기도 했다. 리오 퍼디난드 왈, '카가와는 재미있는 녀석이다'.

파일:attachment/e0006522_51c4ee368265c.jpg
  • 아버지는 돌고래라고 한다[18].

파일:bolt&kagawa..jpg

파일:카가와 전범기.jpg
  • 카가와가 맨유로 이적하기 전에 도르트문트의 한 팬이 욱일기로 그를 응원하는 장면이 찍힌적 있다. 해당 사진은 분데스리가 공식 유튜브 채널 영상의 썸네일로 사용되었다. # 당시에는 전범기에 대한 사실이 널리 알려지지 못한 탓에 언급이 전혀되지 않았다.


파일:0e6cd9bc250c08372de29505194b4b61.png
  • 2014/15시즌에 위의 사진이 찍히며 몇몇 언론들로부터 위르겐 클롭과의 불화설이 잠시 제기되었다. 하지만 카가와는 한 인터뷰에서 FC 바이에른 뮌헨과의 경기를 앞둔 훈련에서 수비에 관한 설명을 받다가 찍힌 사진이라 해명했고 이런 시기에 나올법한 보도가 아니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파일:videotogif_2018.12.02_11.49.22.gif
  • 농구에도 일가견을 보인다. 2016년 도르트문트 공식 유튜브 채널이 마티아스 긴터와 카가와, 그리고 BBL[19] 알라 베를린의 농구선수 Ismet Akpinar가 함께 농구를 하는 이벤트 영상를 올렸다.#


  • 일본의 한 방송에서 33명의 아이들로 구성된 팀과 축구 시합을 한적 있다. 카가와의 팀은 기요타케 히로시와 카가와 본인으로 2 vs 33의 시합이었으나 두 골을 성공시켰다.


  • 한 아이에게 무자비한 알까기를 시전하여 그 아이를 울린적 있다.

파일:gettyimages-502440642-612x612.jpg
  • 1년에 한 번 꼴로 'Shinji Dream'이라는 자선행사를 개최하여 많은 어린이 축구팬들과 여러 이벤트를 진행하는 팬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장 최근인 2018 러시아 월드컵 휴식기에는 일본 서남부에서 발생한 호우 재해를 위한 이 자선행사를 진행했다.

  • 2012년에 일본의 AV배우 이치노세 아리메와 사귄다는 루머가 돌기도 했다. 이 루머는 이치노세에 의해 아님이 밝혀졌다. # 당시 팀 동료였던 라이언 긱스가 가장 아쉬워했다는 루머가 있었다.

파일:videotogif_2018.11.25_12.40.41.gif


7.1. 대한민국과 얽힌 일화[편집]


대한민국과 관련된 몇몇 일화가 존재한다.

  • 월드컵에서 한국멕시코의 경기에서 한국을 응원하기도 했다.#

파일:a01b6ea80428e46c6e6444fd97aaf268-horz.jpg
  • 박주호와의 우정은 비교적 잘 알려져있다. 박주호는 한 인터뷰에서 혼자 쉬는날이면 카가와에게 연락해서 같이 밥을 먹거나 커피를 마신다고 답했다. 그리고 단 둘이 있을 때는 일본어로 의사소통을 했다고 한다.[20] 2017년 1월에는 박주호의 생일을 축하해주며 함께 찍은 사진을 'Happy birthday bro, 생일축하해'라는 글과 함께 SNS에 올리기도 했다. 그밖에도 카가와 신지의 인스타그램을 조금만 뒤져봐도 박주호를 쉽게 찾을 수 있다. 박주호의 인스타그램에서도 마찬가지. 박주호의 딸인 나은이와 노는 모습도 있다.

  • 빅뱅의 전 멤버 승리와 친분이 있다. 2013년 9월에 같이 식사를 하며 여러 에피소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고 한다.

  • 2012년에 한국 기자와의 한 인터뷰에서 박지성을 존경한다고 밝힌적이 있다.#

  • 2019년 마르카와의 인터뷰에서 아시아 역사상 최고의 선수를 묻는 질문에 손흥민을 뽑았다.# 분데스리가에서 성공했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큰 실패경험이 있는 카가와로써 여러 팀과 리그를 오가며 꾸준히 활약하는 손흥민에 자극을 받았다고 한다.




7.2. 응원가[편집]



별 내용은 없다. '라라라~라라라~라~카~가~와~신지!'가 전부다. 카가와 신지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한 뒤, 2012/13 시즌 UEFA 챔피언스 리그 도르트문트와 맨체스터 시티의 경기가 벌어지자 맨체스터로 원정을 온 수천명의 도르트문트 팬들이 맨체스터 시내에서 이 노래를 부르며 행진한 것으로 유명하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주로 사용되었던 찬트 'All we need is Shinji Kagawa'. 역시 별 내용은 없다. 의 노래 Radio Ga Ga의 멜로디에 가사를 변형하였다.[21]

[1] 주 포지션은 공격형 미드필더지만, 위르겐 클롭 감독이 도르트문트를 떠난 후에는 중앙 미드필더로 더 자주 기용되었다.[2] 전 소속팀 PAOK FC 공식 프로필[3] 시즌 도중 계약 해지.[4] 시즌 도중 계약 해지.[5] 분데스리가 2회, 프리미어 리그 1회[6] 11-12 시즌.[7] 10-11 시즌 키커 선정, 11-12 시즌 키커 · VDV(독일프로축구선수협회) 선정, 15-16 시즌 분데스리가 협회 선정. 선정 방식은 각각 키커는 주간 베스트 11 횟수(현재는 평점), VDV는 분데스리가 소속 선수들의 투표, 분데스리가 협회는 온라인 투표다.[8] 2002 한일 월드컵 8강전에서의 성공 경험이 있음에도, 주장으로 참여한 2011 카타르 아시안컵 4강 한일전 승부차기에서 10번 키커로 배치되었다.[9] 유로 2016 8강전 승부차기를 앞두고 자신감 없는 기색을 보이자 호날두로부터 키커로 나서줄 것을 요구받은 일화는 잘 알려져있다.[10] 고점만을 본다면 2002-03시즌 분데스리가의 도움왕에 오른 적이 있는 메흐디 마다비키아도 있으나, 차범근과 카가와처럼 꾸준하게 높은 평가를 받지는 못했다.[11] 키커에서 발표하는 분데스리가 선수 평가로 시즌을 전반기와 후반기로 나누어서 한 시즌에 두 번 평가를 내린다. 카가와는 WK에 1회 (2011-12 후반기), IK에 2회 (2010-11 전반기, 2015-16 전반기), K에 3회 (2011-12 전반기, 2014-15 후반기, 2016-17 후반기) 선정되어 상위권 명단에 6차례 이름을 올렸다. 매번 선정하는 선수의 숫자가 달라서 비유하기 어렵지만 K(리그 클래스)는 동포지션 5~10위에 드는 선수, WK(월드 클래스)는 최소 베스트 11에서 최대 MVP급, IK(인터내셔널 클래스)는 이 둘의 중간급이라 보면 된다.[12] 8년간(2009~2017)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의 수석 스카우터로 재직하면서 레반도프스키, 오바메양, 우스만 뎀벨레, 제이든 산초 등을 발견하여 도르트문트에 큰 이점을 가져다 준 스카우터계의 전설. 현재는 VfB 슈투트가르트 단장직을 맡고 있다.[13] 두 선수 모두 풀타임을 소화했고 카가와는 어시스트를 기록했다.[14] 파일:781c5f03-s.jpg[15]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16] 발단은 아시안컵 당시로 추측되는 동영상이었는데 소녀시대가 티비에 나오는 장면을 보는 모습이다. 나가토모는 넋을 놓고서 바라보고 있었고 카가와는 '소녀시대 무지 좋아해요'라는 멘트를 남기며 소덕 인증.[17] 2013까지. 그 뒤로는 게임 커버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가 피파 16 일본판 표지모델로 선정되었다.[18] 사실은 일본 통신사인 소프트뱅크의 광고에 나오는 장면.[19] Beskitball Bundesliga 약자로 독일의 농구 리그다.[20] 박주호는 프로데뷔를 일본에서 했으며 2008년부터 2011년까지 일본에서 뛰었다. 이를 감안하면 일본어를 어느 정도 구사할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21] 영어권에서는 성과 이름을 반대로 말하기 때문에 카가와 신지가 아닌 신지 카가와라고 부른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9 11:38:39에 나무위키 카가와 신지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