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장의 시대 (r20200302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역대 오늘의 우리 만화상 수상 목록
2004년

2003년

2006년
상반기

공룡 둘리에 대한 슬픈 오마주

강풀의 순정만화

하반기

데자뷰
안녕 자두야
도깨비 신부
상반기

공룡 둘리에 대한 슬픈 오마쥬

풍장의 시대

하반기

겨드랑이가 가렵다
위대한 캣츠비
지구에서 영업중
상반기

그와의 짧은 동거
단구
불친저한 혜교씨

하반기

천일야화
꽃분엄마 파이팅
애욕전선 이상 없다
대한민국만화. 스토리는 가리[1], 작화는 이성규[2]
2008년 전 9권으로 완결.
1895년 1월 7일 고종 32년, 홍범 14조가 선포된 이후를 배경으로 했다. 즉, 개화기를 다룬 만화.
한양으로 올라온 목이(아명)가 귀신 한 선비를 만나면서 박수가 되었고, 조선의 신(소, 양, 용, 범)들을 만나면서 겪는 이야기이다. 사투리, 한국 신화, 패러디, 개화기의 문물 등을 고루 접할 수 있으며 작화도 준수하였으나 내용(특히 결말)이 난해하거나 납득이 가지 않는다는 평가도 있다. 신의 손으로 이루어진 개화와 발전이 아닌, 인간의 정신으로 발전을 이루겠다는 스토리는 좋은데 그 과정이 생략된 점이 까이고 있다.
풍수지리 소재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며, 일본 무속인들이 조선 땅의 정기를 끊고자 한다는 내용이 있다. 그리고 현대로 넘어오면서 숭례문 화재사건을 소재로 썼다.[3]
그리고 보는 사람에 따라 용두사미로 끝난듯한 인상을 강하게 받는다.[4] 8권부터 본격적으로 대체역사물 쪽으로 흐르고 있는 것이 대표적인 원인인 듯.

1. 참고항목



[1] 생소한 필명이지만 매 작품마다 필명을 바꾸어서 그렇지 나름 여러 작품을 만들었다[2] 최근에 작품이 안되는 모양인지 레진코믹스에서 성인물을 연재중이다.[3] 방화범의 방화를 직접적으로 그리지 않고 화귀가 남대문을 태우는 모습으로 그렸는데 그 화귀가 중딩들이 모터달린 인라인 타고 깽판치는 만화불의 왕을 닮았다. 과연 플레임로드...[4] 원래 10권 완결로 예정되어 있었으나 편집부와 작가의 의견 차이로 급하게 마무리 지은 것이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