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형

문서 조회수 확인중...


1.1. 국가별 A형 비중 목록
3.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의 쉬운 시험 유형
3.1. 시행 과목


1. 혈액형[편집]






ABO식 혈액형의 하나. 응집원 A와 응집소 β(베타)를 가지고 있다. A형과 같은 A형[1] 또는 B형(BO형), O형, AB형이 만나면 A형 자녀가 나온다. 이것은 중학교 3학년 때 바로 알 수 있다. A형(AO), B형(BO)인 사람이 만나면 모든 혈액형이 나온다.

A형과 AB형에게 수혈을 해 줄 수 있고, O형에게 수혈을 받을 수 있으며 B형의 혈액은 받을 수 없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다른 혈액형끼리 수혈하면 혈액이 응집해버린다. 다른 혈액형끼리의 수혈은 비상시 소량(200ml 이하)만 가능하다. 사실 엄밀히 따지면 같은 혈액형끼리 수혈을 할 때도 혈액에 약간의 차이가 있어 대량 수혈이 위험할 때도 있다. 그리고 Rh식 혈액형도 맞아야 한다. 수혈받는 쪽은 Rh-인데 수혈해주는 쪽이 Rh+이면 수혈받는 쪽이 죽음에 이른다.

A형의 최초 발원지는 농경 문명권으로 추정된다는 주장이 있지만 1996년 자연요법주의자 피터 다다모의 “혈액형에 따른 올바른 식사법(Eat Right 4 Your Type)” 이라는 책에서 기원한 것으로 사실이 아닐 가능성이 높다.

대한적십자사의 발표에 의하면 한국인의 혈액형 중 A형이 30% 이상이며,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은 혈액형이다. 단, 다른 국가들에 비하면 많지도 않고 적지도 않은 비율이다. 오히려 대한민국 혈액형 분포의 특징을 따지면 B형의 비율이 다른 국가들에 비해 높은 것이 특징이다.

변종 AB형Cis-AB형이 있는데 이 혈액형은 간혹 A형으로 진단되기도 한다고 한다.

같은 A형이라도 AA형AO형[2]으로 나뉜다. 만약 부모 중 한 명[3]B형이거나 O형이라면, 그 자녀는 AA가 아니라 AO형 형질이다.[4][5] 또한 부모가 둘 다 A형이더라도 둘 중 한 명 이상이 AO형이라면 자녀가 50% 확률로 AO형 형질이 될 가능성이 있다.[6] 그리고 부모 둘다 AO인 A형이면 A형 자녀 뿐만 아니라 O형 자녀도 나온다.

AB형콜레라, O형말라리아, 매독에 강한 내성을 가진 것처럼 A형이 흑사병에 강한 저항력을 가진 덕에 지금도 유럽인들의 A형 비율이 높은 게 아니냐는 주장도 존재한다. 감기에는 내성이 강하고 각종 암과 심장병에 취약한 혈액형이라고 한다. 심지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에 가장 취약한 혈액형이 A형이며 중증환자 비율도 A형이 높다는 주장까지 나오는데, 별차이 없다. 그냥 전세계적으로 A형이 많기에 나타나는 오류일 뿐이다. 오히려 A형이 다른 혈액형에 비해 인공호흡기 신세를 질 가능성이 다른 혈액형 보다 더 낮았다.https://news.v.daum.net/v/20200716131100773

스위스, 노르웨이, 덴마크, 스웨덴, 프랑스 등등에서 A형의 비율이 다른나라의 비해 높은편이다.

최근 캐나다에서는 A형을 O형으로 바꾸는 기술이 개발되었다고 한다.[7]

우생학자들이 혈액형 간의 우월성을 논 할때 가장 우월하다고 여겨지는 혈액형이다. 그 근거는 우월하다고 여겨지는 유럽의 여러 국가들과, 백인에서 A형 비율이 높다는 것이었다. 19세기 초 에밀 폰 둥게른, 후루카와 다케지 등 많은 우생학자들이 이 이론을 지지하여 A형이 B형보다 우월하고 진화되었다는 인식이 확산되었다. 또한, 게르만족이 우월한 민족임을 주장할 때 독일빌헬름 2세와, 히틀러, 민족주의자가 이 주장을 활용했다. 일본에도 넘어와, 일본 제국 당시 B형의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중국, 조선을 열등하다고 규정하였다.[8] 히르슈펠트라는 학자는 혈액형의 우월성을 수치화한 생화학적 인종계수[9] 라는 지표까지 고안해 구 제국주의 유럽 국가들에서 A형이 높고, B형이 낮다는 점을 근거로 우월성을 입증하려고 했다.

1.1. 국가별 A형 비중 목록[편집]


A형은 전세계에 고르게 분포하고 있지만, 그 중에서 유럽, 북아메리카, 오세아니아 대륙에서 높은 비율을 차지한다.[10] 북유럽(스칸디나비아)에서는 A형이 압도적으로 높다. 백인 중에서 전형적인 백인은 A형으로 볼수있다. 일본도 A형의 비율이 높은 편이지만, 대한민국과 다른 동북아시아 국가들과 마찬가지로 유럽권처럼 인구의 절반까지 차지하는 것은 아니다.

굵은 글씨는 A형의 비중이 가장 높은 국가(지역)들이다.

국가/지역별 A형 비중
국가
비율
파일:하와이 주 기.svg 하와이
61%
파일:스위스 국기.svg 스위스
53%
파일:포르투갈 국기.svg 포르투갈
53%
파일:노르웨이 국기.svg 노르웨이
50%
파일:아르메니아 국기.svg 아르메니아
50%
파일:스페인 국기.svg 스페인
47%
파일:레바논 국기.svg 레바논
47%
파일:프랑스 국기.svg 프랑스
47%
파일:스웨덴 국기.svg 스웨덴
47%
파일:몰타 국기.svg 몰타
45.5%
파일:알래스카 주기.png 알래스카
44%
파일:덴마크 국기.svg 덴마크
44%
파일:불가리아 국기.svg 불가리아
44%
파일:오스트리아 국기.svg 오스트리아
44%
파일:키프로스 국기.svg 키프로스
43.83%
파일:네덜란드 국기.svg 네덜란드
43%
파일:독일 국기.svg 독일
43%
파일: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국기.svg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43%
파일:룩셈부르크 국기.svg 룩셈부르크
43%
파일:루마니아 국기.svg 루마니아
43%
파일:미국 국기.svg 미국
43%
파일:크로아티아 국기.svg 크로아티아
43%
파일:터키 국기.svg 터키
42.5%
파일:브라질 국기.svg 브라질
42%
파일:캐나다 국기.svg 캐나다
42%
파일:체코 국기.svg 체코
42%
파일:슬로바키아 국기.svg 슬로바키아
42%
파일:영국 국기.svg 영국
42%
파일:이탈리아 국기.svg 이탈리아
42%
파일:세르비아 국기.svg 세르비아
42%
파일:카메룬 국기.svg 카메룬
41%
파일:핀란드 국기.svg 핀란드
41%
파일:일본 국기.svg 일본
40%
파일:헝가리 국기.svg 헝가리
40%
파일:벨기에 국기.svg 벨기에
40%
파일:북마케도니아 국기.svg 북마케도니아
40%
파일:우간다 국기.svg 우간다
40%
파일:슬로베니아 국기.svg 슬로베니아
40%
파일:우크라이나 국기.svg 우크라이나
40%
파일:폴란드 국기.svg 폴란드
39%
파일:호주 국기.svg 호주
38%
파일:에티오피아 국기.svg 에티오피아
38%
파일:이스라엘 국기.svg 이스라엘
38%
파일:뉴질랜드 국기.svg 뉴질랜드
38%
파일:폴란드 국기.svg 폴란드
38%
파일:파푸아뉴기니 국기.svg 파푸아뉴기니
38%
파일:그리스 국기.svg 그리스
37.9%
파일:몰도바 국기.svg 몰도바
37.8%
파일:라트비아 국기.svg 라트비아
37%
파일:남아프리카 공화국 국기.svg 남아프리카 공화국
37%
파일:조지아 국기.svg 조지아
37%
파일:라트비아 국기.svg 라트비아
37%
파일:슬로바키아 국기.svg 슬로바키아
37%
파일:알바니아 국기.svg 알바니아
36.7%
파일:쿠바 국기.svg 쿠바
36.3%
파일:에스토니아 국기.svg 에스토니아
36%
파일:이집트 국기.svg 이집트
34%
파일:러시아 국기.svg 러시아
36%
파일:에스토니아 국기.svg 에스토니아
35.3%
파일:아일랜드 국기.svg 아일랜드
35%
파일:대한민국 국기.svg 대한민국
34%
파일:스코틀랜드 국기.svg 스코틀랜드
34%
파일:아르헨티나 국기.svg 아르헨티나
34.7%
파일:피지 국기.svg 피지
34%
파일:리투아니아 국기.svg 리투아니아
34%
파일:아제르바이잔 국기.svg 아제르바이잔
33.4%
파일:리비아 국기.svg 리비아
33.1%
파일:시리아 국기.svg 시리아
33%
파일:모로코 국기.svg 모로코
32.9%
파일:아이슬란드 국기.svg 아이슬란드
32%
파일:카자흐스탄 국기.svg 카자흐스탄
32%
파일:볼리비아 국기.svg 볼리비아
31.8%
파일:북한 국기.svg 북한
31%
파일:코스타리카 국기.svg 코스타리카
30.4%
파일:모리타니 국기.svg 모리타니
30.28%
타타르스탄 공화국
30%
파일:이란 국기.svg 이란
30%
파일:베네수엘라 국기.svg 베네수엘라
30%
파일:예멘 국기.svg 예멘
29.6%
파일:수단 공화국 국기.svg 수단
29.5%
파일:중국 국기.svg 중국
29%
파일:온두라스 국기.svg 온두라스
28.7%
파일:도미니카 공화국 국기.svg 도미니카 공화국
28.6%
파일:콜롬비아 국기.svg 콜롬비아
28.81%
파일:칠레 국기.svg 칠레
28.79%
파일:네팔 국기.svg 네팔
28.5%
파일:몽골 국기.svg 몽골
28%
파일:캄보디아 국기.svg 캄보디아
28%
파일:이라크 국기.svg 이라크
27.7%
파일:멕시코 국기.svg 멕시코
27.44%
파일:마카오 특별행정구기.svg 마카오
27.27%
파일:모리셔스 국기.svg 모리셔스
27%
파일:케냐 국기.svg 케냐
26.2%
파일:대만 국기.svg 대만
26%
파일:사우디아라비아 국기.svg 사우디아라비아
25.9%
파일:자메이카 국기.svg 자메이카
25%
파일:필리핀 국기.svg 필리핀
25%
파일:싱가포르 국기.svg 싱가포르
24.2%
파일:엘살바도르 국기.svg 엘살바도르
24%
파일:미얀마 국기.svg 미얀마
24%
파일:세네갈 국기.svg 세네갈
24%
파일:코트디부아르 국기.svg 코트디부아르
23.5%
파일:파키스탄 국기.svg 파키스탄
23.26%
파일:나이지리아 국기.svg 나이지리아
23.1%
칼미크 공화국
23%
파일:아랍에미리트 국기.svg 아랍에미리트
23%
파일:방글라데시 국기.svg 방글라데시
22.4%
베트남
22%
태국
22%
기니
21.73%
콩고 민주 공화국
21.6%
인도
21%
바레인
20.68%
말레이시아
20.5%
짐바브웨
19%
가나
18.9%
페루
18.9%
수단 공화국
16%
에콰도르
14.7%

2. 분광형[편집]


맨눈으로 볼 때 흰색이나 청백색을 띠는 별이다. 주계열성 기준으로 질량은 태양의 1.4배에서 2.5배 정도이다. 표면 온도는 7,100~11,500 K이고 반지름은 태양의 1.55~1.87배이다. 전체 항성에서 0.11%, 900개에 한 개 정도 꼴로 존재한다. 시리우스 A, 베가, 알타이르, 포말하우트, 데네볼라 등이 대표적이다.


3.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의 쉬운 시험 유형[편집]


2014 수능부터 2016 수능까지 존재했던 수준별 선택형 수학능력시험에서의 쉬운 난도의 시험의 명칭을 A형이라고 불렀으며, 반대로 어려운 난도의 시험은 B형이라고 불렸다.

2017 수능부터 A/B형 대신 2013 수능까지의 구분 방식인 가/나형으로 도로 바뀌었다.


3.1. 시행 과목[편집]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B형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1] 이때는 부모 둘다 AA인 A형이거나 부모 둘중 한쪽이 AA인 A형이면 A형 자녀만 나오지만 부모 둘 다 AO인 A형이라면 A형 자녀도 나오지만 O형 자녀도 나온다.[2] 대립 유전자의 차이일 뿐 발현되는 모습은 같고 수혈도 전혀 문제 없다. 또한 AO형이 A형의 대다수를 차지한다.[3] 돌연변이를 제외하면, A형 자녀를 둔 부모가 두 명 다 B형이거나 O형일 수는 없다. 당연한 얘기지만 A형이 되려면 AA/AO형 또는 AB형에게서 'A'를 받아야 하는데, BB/BO형과 OO형에게는 A가 존재하지 않기 때문.[4] 물론 A형-B형 부모 사이에서 부모가 자녀에게 각각 A와 B를 물러주면 자녀는 AB형이 된다.[5] AB형-O형이면 AO나 BO 둘중에 하나로 정해진다.[6] 부모가 모두 AO일 경우 자녀의 조합은 AA, AO, AO, OO 이므로 50% 확률로 AO, 한 명이 AO일 경우 조합은 AA, AA, AO, AO이므로 50% 확률로 AO이다.[7] A형의 말단 탄수화물인 으로 인해서 A형으로 나타나는 것인데, 이 당을 제거하면 O형이 된다.[8] 혈액형 성격설이 여기서 파생됬다.[9] O형의 비율은 나와있지 않다.[10] 백인계 이민자의 비율이 높은 남아프리카 공화국도 A형의 비율이 높은 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