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라이(작곡가)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파일:external/cmsimg.mnet.com/78270.jpg
이름
July
본명
이동훈
출생
1980년 2월 6일(43세)
부산광역시
학력
부산정보고등학교
동원과학기술대학교 [1]건축설비과 중퇴
소속
디지털레코드
링크
유튜브

1. 소개
2. 대표곡
3. 기타
4. 사건사고
4.1. 신태일의 My Soul 랩 사건
4.2. 음악 무단 사용 및 저작권 도난 피해사건
5. 주요 앨범
5.1. 정규 앨범
5.2. 비정규 앨범


1. 소개[편집]


대한민국뉴에이지 작곡가로 본명은 이동훈이다. 부산광역시 출신. 동원과학기술대학교 건축설비과를 다니다 중퇴했으며 현재 디지털레코드 소속이다.

뉴에이지를 주로 작곡하는 것으로 유명한데, 정확히는 '인스트루멘탈 힙합'이라는 장르이다.[2]

이름 "July" 는 영문으로 7월을 뜻한다.


2. 대표곡[편집]


처음 이름을 알린건 줄라이가 작곡한 RNP의 <...이에게> 라는 곡이 유명해지면서 였다. 하지만 곡의 작곡가가 줄라이 라는걸 사람들은 잘 모른다.

그 후 대표곡 <My Soul>로 본격적으로 알려지기 시작하는데 국내에선 못 들어본 사람을 찾기 힘들 정도로 꽤나 유명한 곡이다. 위키러들도 제목은 몰라도 한 번 쯤은 들어봤을 곡이다. TV 프로그램이나 라디오에서도 자주 흘러나오며 길을 가다가도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다.

무엇보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 별에서 온 그대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가 이 곡을 들으며 위로를 받았다고 하는 등 유명인에게도 잘 알려져 있는 곡이다.

이런 인지도에 힘입었는지 차쿤&에네스의 <눈물>이라는 곡으로 리메이크되기까지 되면서 한 마디로 대박쳤다.

<My Soul>을 들어보고 싶다면 한때는 여기였다 허나 그 계정은 줄라이 공식 채널이 아니라 팬의 채널이었다고 한다. (현재는 막힘) 2017년 7월 본인의 공식 채널은 여기다. 덕분에 더러웠던 댓글들도 다 지워졌다.[3]

잔잔하니 듣기 좋다는 평이 대세. 몇몇 사람들은 곡이 계속 반복되어 안 좋아하는 사람도 있으나 이것은 작곡가인 줄라이 곡 전반에서 나타나는 특징으로 줄라이만의 개성이다. [4]

어쨌든 이 곡 하나로 줄라이를 알게 된 사람이 굉장히 많으며 이루마 다음 가는 상당수의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

<My Soul> 다음가는 줄라이의 대표곡으로는 <In Love>, <비오는 날>, <바람에 쓰는 편지>가 있다. 이들은 <My Soul>보다는 덜 알려졌어도 나름 인기가 상당히 많은 곡들이다.

이 곡들은 줄라이 하면 'My Soul'다음으로 언급이 많이 되며 한국의 뉴에이지 곡들 전체에서도 상당히 인기순위가 높은 곡들이다.

그 중 특히 <In Love>는 외국인들한테 인기가 많은데[5] 일례로 유튜브에 In Love 동영상의 댓글을 보면 상당수가 외국인이다. 물론 줄라이의 다른 곡들 댓글들도 외국인이 많이 차지하고 있는데 이 곡은 특히나 많다. 외국인 버프를 받았는지 <In Love> 동영상 조회수가 <My Soul> 조회수의 3배를 뛰어넘는 충격과 공포를 선사한다.[6]

<비오는 날>은 다른 곡들과 차별화된 음색이 뚜렷하게 나타난 곡이다. 인기는 위에서도 언급했듯 상당히 좋으나 팬들 중에서 모르는 사람도 많다(...).[7]

하지만 이래 봬도 좋아하는 사람은 또 굉장히 좋아하는 곡인데다가 넓게 퍼져있는 곡이라 인기 하나만큼은 <My Soul> 다음가는 곡임에는 틀림없다.

정규앨범 <Beyond The Memory> CD2에는 이 곡과 My Soul의 보너스 트랙도 있는데 기존 음색을 은은한 피아노로 바꿨다.

<바람에 쓰는 편지> 역시 마찬가지로 인기절정의 무시무시한 곡이다. 은근히 악보를 찾는 사람이 많아 보이는 곡이기도 하다.

허나 이 곡은 인기는 좋지만 <My Soul>, <In Love>, <비오는 날>과는 다르게 네이버 자동완성에는 안 뜬다.(...)[8]

이 외 인기가 좋은 곡들로는 <Remember Me>, <사랑에 베이다>, <혼(魂)>, <Somewhere> 등이 있다.

한국의 가수인 차쿤과 에네스가 My Soul에 보컬을 씌운 비공식 랩 버전 커버를 "눈물"이라는 제목으로 공개하기도 했다.


3. 기타[편집]


들으면 알겠지만 줄라이의 곡들은 을 씌우기 적당한 곡들이다. 그래서 <My Soul>이나 <바람에 쓰는 편지>에다가 자신의 목소리로 랩을 해서 영상을 올리는 사람이 가끔 있다. 예를 들어 아래(사건사고)에 있는 것 처럼(...)

그런 점을 반영한 건지 줄라이도 Beyond The Memory 앨범을 보면 CD1의 대부분 곡이 자신의 곡에 랩을 씌워넣은 곡으로 가사가 있다! 대표적으로 타이틀 곡인 <기억하니>가 있는데 위에서 언급했던 가사 없는 곡들과 맞먹을 정도로 인기도 좋다.

그래도 원래 줄라이의 특색이 좋아서 가사 없이 듣는게 더 좋다고 CD2인 instrumental 버전만 고집하는 사람도 많다.

구글에 줄라이를 검색하면 엉뚱한 인물이 나온다. 그 와중에 사진과 일부 앨범은 일치한다. 아니면 진짜 달력이 나오기도 한다.


4. 사건사고[편집]



4.1. 신태일의 My Soul 랩 사건[편집]


2016년 9월 1일 유튜버 신태일이 My Soul을 틀어놓고 패드립, 섹드립, 욕설 등이 난무하는 랩을 하는 영상1, 영상2[9] 올렸고 해당 영상의 조회수는 600만을 넘었다.[10][11] 하지만 본인이 매우 의미있는 곡이라고 한 노래가 이렇게 불건전하게 소비되는 것이 불쾌했던 줄라이는 My Soul 영상에 신태일 관련 댓글은 바로 삭제조치할테니 절대 올리지 말라고 했고 신태일에게도 자기 노래를 틀어놓고 이상한 랩을 하지 말라는 메일을 보냈다. 그러니 줄라이의 영상 댓글에는 신태일의 '신' 자도 꺼내지 말자. 그러나 계속해서 달리는 신태일 관련 댓글로 인해 댓글을 막았다.

사실 신태일 또한 My Soul 노래가 워낙 유명하다 보니 별 생각없이 쓴 것이었겠지만 원작자에게는 큰 상처였다. 가장 처음 My Soul로 랩을 한 영상의 제목은 <랩퍼 산이가 인정한 신태일의 랩 실력>인데 이 영상을 실제로 본 산이는 모자이크 처리된 온갖 욕설의 난무에 잠깐 당황하다 "내가 얠 인정했어?"라며 웃고 넘겼다. 이후 신태일은 산이가 인기있는 랩퍼여서 이름을 썼을 뿐 다른 의도는 없었다고 해명한 것으로 보아 줄라이에게도 따로 사과를 한 듯하다.


4.2. 음악 무단 사용 및 저작권 도난 피해사건[편집]


중국의 何星烁라는 가수가 줄라이의 음악들을 무단으로 사용하여 앨범까지 내고, 줄라이의 저작권을 도용했다. 줄라이가 올린 영상에서의 코멘트를 보아 진심으로 화가 난 듯 하며, 법적으로 처벌할 의사가 있음을 밝혔다.

그 후, 2018년 9월 5일에 '비양심적인 몇명의 중국인들이 나의 모든 음악을 훔쳐갔다'(...)라는 앨범을 발매하여 자신이 현재 화가 많이 났음을 표현했다.

다행히 위 앨범이 중국에 유통되면서 불법 도용은 잠잠해졌다고 하며, 법적 대응은 언어와 비용의 장벽과 범인들이 아마추어 가수라는 이유로 무산되었다.

2022년 5월 현재에도 여전히 저작권이 중국으로 표시되는 등의 문제에 심각한 피해를 보는듯하다. 최근에 올라온 영상에서 저작권 문제에 연관된 음악을 업로드 하였다.


5. 주요 앨범[편집]



5.1. 정규 앨범[편집]


  • 1집 옛사랑 (2006.01.23 / Title - 옛사랑[12])
  • 2집 To Heaven (2006.12.07 / Title - 비오는 날)
  • Ending Song (Digital Single) (2007.01.03 / Title - About Luv[13])
  • 3집 Time... (2007.04.25 / Title - 이별#)[14]
  • 4집 July (2007.08.03 / Title - 7월의 멜로디)
  • Beyond The Memory (2011.03.11 / Title - 기억하니?[15])[16]
  • 2집 In Love (2012.03.16 / Title - In Love)
  • 다시 봄 (2014.05.15 / Title - 봄비)
  • 8 (2017.03.09 / Title - January Rain)


5.2. 비정규 앨범[편집]


  • Happiness (2008.01.14 / Title - Happiness)
  • Somewhere (2011.06.30 / Title - Somewhere)
  • Autumn (2011.10.31 / Title - Autumn)
  • Remind (2013.07.13 / Title - Remind)
  • 너를 기억하다 (2014.08.20 / Title - 너를 기억하다)
  • 영혼의 노래 (2014.10.31 / Title - 영혼의 노래)
  • Cold Winter (2015.01.19 / Title - Silent)
  • 봄의 태양 (2015.04.03 / Title - 봄의 태양)
  • 그 여름의 바다 (2015.07.20 / Title - 그 여름의 바다)
  • 낙엽소리 (2015.10.19 / Title - 낙엽소리)
  • 되돌아가다 (2016.02 22 / Title - 되돌아가다)
  • Follow The Wind (2016.04.27 / Title - Follow The Wind)
  • Unable (2016.07.21 / Title - Unable)
  • Abschied (2016.12.14 / TItle - Abschied)
  • 바라다 (2017.4.20 / Title - 바라다)
  • Hello July (2017.7.17 / Title - Melody Flow)
  • Morning Glow (2017.12.15 / Title - Morning Glow)
  • Evening Glow (2018.01.03 / Title - Evening Glow)
  • MIdnight Cafe (2018.03.15 / Title - 그날은 비가 내렸다)
  • Reminiscence (2018.05.10 / Title - Reminiscence)
  • Unknown Place (2018.08.01 / Title - Unknown Place)
  • 비양심적인 몇명의 중국인들이 나의 모든 음악을 훔쳐갔다 (2018.09.05 / TItle - 비양심적인 몇명의 중국인들이 나의 모든 음악을 훔쳐갔다)
  • I See You (2018.12.13 / Title - I See You)
  • Blue Black (2019,10,23 / Title - Blue Black)
  • February (2020.2.14) / Title - February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9 01:19:01에 나무위키 줄라이(작곡가)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전 학교명은 양산대학교 [2] 줄라이 본인의 인터뷰에 따르면 일본의 누자베스의 음악 스타일에 큰 영향을 받았다고 한다. 사실 국내에서 현대 기악 연주곡을 싸그리 뭉쳐 뉴에이지란 장르명으로 칭하는 자체가 잘못된 것이다. 자세한 건 뉴에이지 항목 참조.[3] 그러나 매일같이 올라오는 신태일의 랩에 관한 댓글때문에 댓글창을 아예 막아버렸다. 자세한 것은 후술.[4] 사실 힙합 악곡들의 비트 자체가 특정 멜로디가 반복되는 성향이 강하다. 상술했듯이 줄라이의 음악들은 인스트루멘탈 힙합 성향을 보이므로, 이 작법을 따라가는 것도 이상할 것 없다.[5] 위에선 언급을 하지 않았지만 <My Soul>도 당연히 외국인들한테 인기가 많다.[6] 2017년 1월 기준 둘다 420만 조회수로 비슷하다.[7] 일례로 각종 음원 사이트나 동영상 등에서 다른 곡들은 좋다며 댓글이 무수히 달리는데 반해 이 곡은 찬밥신세다(...). 위에서 언급했던 유튜브의 동영상에서도 입지는 좁다. 물론 들어보면 음질이 상당히 나쁘게 올려져있지만 말이다.[8] 앞에 '줄라이'를 붙이고 검색하나 그냥 검색하나 둘 다 없다(...). <비오는 날>은 앞에 '줄라이'를 붙이면 띄어쓰기가 안 된 상태로 존재하고 안 붙이고 검색하는건 제목의 특성상 무의미하다(...).[9] 해당 두번째 영상은 다른 사용자가 재업로드한 영상이다. 신태일 본인의 계정은 현재 영구정지되었다. 이때 '톨게이트 간지나게 통과하는 법'이란 제목답게 톨게이트 요금도 안내고 그냥 가는 건 덤(...)[10] 신태일 본인의 계정.[11] 이 영상 끝으로 영구정지되었다.[12] Still PM, J.H Typhoon이 피처링했다.[13] Still PM이 피처링했다.[14] 1번 트랙에 그 유명한 이 있다. 타이틀도 아니면서 인기는 드럽게 높다(...). 정작 타이틀곡인 <이별#>은 아무도 모른다. 어쨌든 다른 곡은 다 듣보인데 하나로 줄라이의 다른 앨범을 모두 제치고 인기가 가장 높다 카더라.[15] 1Sagain, 윤진이 피처링했다.[16] 이 앨범은 CD1과 CD2로 나누어져 있다. CD1에는 9,10번 트랙을 제외하고는 뉴에이지 mr에 랩을 덧씌운 노래형태의 곡들을 넣었고, CD2에는 그 곡들의 instrumental 즉, 랩 가사를 뺀 mr만 있는 곡들을 넣었다. 9,10번 트랙에는 특별하게 줄라이의 대표곡이라 할 수 있는 과 <비오는 날>의 보너스 트랙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