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기뉴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프레기뉴의 역임 직책

[ 펼치기 · 접기 ]

브라질 축구 국가대표팀 역대 주장
불명
(1914~1930)

프레기뉴
(1930)

불명
(1930~1934)


파일:preguinho-foto-2-802x450.jpg
이름
주앙 코엘류 네투
(João Coelho Netto)
출생
1905년 2월 8일
사망
1979년 10월 1일 (향년 74세)
국적
브라질
출신지
히우지자네이루
포지션
스트라이커
신체조건
176cm / 63kg
등번호
-[1]
소속팀
플루미넨시 FC (1925-1939)
국가대표
3경기 4골 (브라질 / 1930)

1. 생애
1.1. 클럽
1.3. 이후
2. 만능 스포츠맨
3. 플레이 스타일 & 평가
4. 뒷이야기
5. 어록
6. 수상[2]
6.1. 클럽
6.2. 개인



1. 생애[편집]



1.1. 클럽[편집]


주앙 코엘류 네투. 흔히 줄여서 프레기뉴(Preguinho)라는 별명으로 불린다.[3]

그의 아버지는 브라질의 유명한 작가코엘류 네투였고 상당히 다양한 운동을 즐겼다. 이미 11살 때부터 플루미넨시의 유소년 팀에 소속되어 축구를 접하였다.

데뷔는 20세가 되던 해인 1925년에 이루었다. 4월 19일 이날 오후 프레기뉴는 주 수영 챔피언이 되었다. 그리고 그는 메달을 목에 건 채 택시를 타고 라랑제이라스 구장으로 가서 데뷔전을 치렀다. 이 시합에서 플루미넨시는 방구와 1대1로 비겼다.

하지만 방구 역시 프레기뉴에게 계약 제시의 의미로 형 마누의 사진을 준 적이 있어서 논란거리가 되기도 했다.[4] 하지만 결국 프레기뉴는 플루미넨시와 최종 계약하였고 방구를 상대로 커리어에서 총 17골을 기록하였다.


1.2. 국가대표[편집]


프레기뉴는 초대 월드컵 당시 주장[5]으로 출전하여 유고슬라비아와의 경기에서 골을 기록하였는데, 이 골로 브라질 대표팀 최초의 월드컵 득점자가 되었다. 하지만 프레기뉴의 골은 너무 늦게 나왔고 브라질 팀의 월드컵 첫 경기 역시 2대 1 석패로 마무리되고 말았다. 결국 브라질은 이 패배를 극복하지 못하여 조별리그 통과를 하지 못했다.

1.3. 이후[편집]


프레기뉴는 선수 은퇴 이후에도 플루미넨시와 꽤 좋은 관계를 유지하였다. 플루미넨시의 축구팀 임원으로서, 그리고 고문으로서 오래 활동하였고 꽤 중요한 인물로 대접을 받았다. 그는 1979년에 폐병으로 사망하였다.


2. 만능 스포츠맨[편집]


브라질판 디온 샌더스 또는 보 잭슨. 그는 총 10개의 스포츠에 참가했는데 그 중 축구, 수영, 조정, 수구, 다이빙, 농구[6], 배구, 육상 등 8개의 종목에서 챔피언의 자리에 올랐다. 롤러 하키와 탁구에서는 챔피언이 되지는 못했고, 그렇게 따낸 메달이 총 55개라고 한다.


3. 플레이 스타일 & 평가[편집]


활약 당시에는 만능 스포츠맨이자 브라질의 아이돌이었고 현재에도 브라질 대표팀의 기록 초반부에 이름을 남기고 있다.

나는 100권 이상의 책을 썼지만 거리에서는 프레기뉴의 아버지로 더 많이 불린다.

코엘류 네투(프레기뉴의 아버지)



4. 뒷이야기[편집]


  • 프레기뉴가 수영을 잘하게 된 이유에는 아픈 과거가 있었는데, 어린 시절의 프레기뉴는 왕따를 당했었다. 8살 무렵의 프레기뉴를 물에 끌고가 빠뜨린 적이 있었는데 허우적대는 모습이 못(포르투갈어로 prego)과 비슷해서 프레기뉴라는 별명이 붙었다. 그 이후에는 수영 연습을 열심히 해서 대회에서 메달을 딸 정도의 실력자가 되었다.
  • 브라질 축구계도 프로화가 되었지만 프레기뉴는 플루미넨시로부터 돈을 받기를 거부하고 은퇴할 때까지 무상으로 뛰었다.


5. 어록[편집]


뭐라 말을 해야 정확할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플루미넨시는 이미 나의 영혼이고 심장이자 몸입니다.[7]



6. 수상[8][편집]



6.1. 클럽[편집]


  • 캄페오나투 카리오카 우승 3회: 1936, 1937, 1938
  • 캄페오나투 카리오카 준우승 4회: 1925, 1927, 1933, 1935
  • 캄페오나투 카리오카 시조 대회 우승 2회: 1925, 1927


6.2. 개인[편집]


  • 캄페오나투 카리오카 득점왕 2회: 1930, 1932

[1] 이 시대에는 등번호가 존재하지 않았다.[2] 프레기뉴는 플루미넨시 원 클럽 맨이므로 팀 이름 기입은 생략했다.[3] 또는 프레구(Prego)라는 별명으로 불리기도 했다.[4] 형 마누는 프레기뉴와 사이가 매우 좋은 형이었고, 각종 운동을 함께했다고 알려졌다. 하지만, 1922년. 시합 중에 복부를 가격 당했고 내부 장기 출혈로 인해 사망하였다[5] 현존하는 기록으로는 브라질 대표팀 주장 중 가장 앞순위에 꼽히는 인물이다. 1930년 월드컵 이전에는 주장이 누구인지 기록이 남아있지 않다.[6] 농구에서도 통산 711점을 올려 클럽 내 최다 득점자 중 한 사람으로 이름을 올릴 정도였다.[7] 1952년 1월 22일, 플루미넨시로부터 최고의 공훈 선수로 선정된 자리에서의 소감.[8] 프레기뉴는 플루미넨시 원 클럽 맨이므로 팀 이름 기입은 생략했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12 21:49:58에 나무위키 프레기뉴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