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도군 (r20220720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한백무림서의 등장인물. 무당마검에서 첫등장했다.

별호는 일권진산이며, 비천검 석조경과 함께 무당이기로 불린다. 진무각 제자이며 명경에게는 사질이 된다.

명경과 함께 북로토벌군에 종군한 5명의 진무각 제자 중 하나이며, 그중 권법에 가장 능하다. 전장을 경험하면서 권법만으로는 부족함을 느꼈는지 진천에게 받은 뒤 병사들에게 가르치던 혼원봉을 기반으로 혼원태극창을 만들어냈다. 북로 토벌이 끝나고 무당으로 돌아온 이후로는 다시 권법을 주력으로 사용한다. 북로토벌군에서 얼굴에 흉터를 얻고 귀 한쪽이 사라졌기 때문에 무당파 제자답지 않은 인상을 가지고 있다.

모용세가에서 명경의 보쌈 사건으로 인해서 깽판치러 왔을때 폭풍간지의 포스와 함께 해검지의 전설을 만들며 유명해지고, 일권진산이라는 별호를 얻는다.

무공은 웬만한 장로들을 훨씬 뛰어넘은 수준이다. 화산의 전현진인, 상원진인, 정원진인 등등을 패퇴시켰던 양영귀를 제압해서 실력을 증명한다.[1]

이후 성혈교와의 전투에서 금마륜과의 싸움에서 30합을 버틴 다음 제압당했는데, 화산파의 목영진인은 20합 만에 의식불명으로 실려갔다. 목영진인과의 격차는 싸워보기 전에는 모른다고 묘사되지만,[2] 악도군은 후기지수이고 목영진인은 화산파의 원로 초절정고수이니 애초에 같은 선상에 놓이는 것부터가 엄청난 것.

20~30대의 무림인 중에서는 최상위권이지만 명경이 넘사벽이라 무당파 공식 콩라인. 하지만 명경은 파문당했기 때문에 해검지의 위엄을 보여준 악도군이 무당의 간판 역할을 맡고 있다. 장삼풍의 도, 술, 무 세 방면 중 무맥을 이은 것이 허공이고 그것을 이은 것이 명경이지만 일생지약을 감행해 명경은 악도군이 대신 무당의 공식적 무맥을 잇길 바라며 금파검을 전수한다. 이후 허공이 편지로 자신의 계승자는 명경임을 파문에 개의치 않고 확고히 하지만 파문제자라 이후 세대는 악도군이 잇게 되는 듯.

질답란에 의하면 원래 악도군도 죽을 예정이었으나 후배들의 의견을 받아들여 살려줬고 나름대로 한백림이 현재의 결과에 만족한 상태라고 한다.

명경에게 십단금의 요결을 전해 들은 바 있어, 수공으로 시전하는 십단금도 펼칠수 있다. 때문에 훗날 십단금은 권장으로 바뀌어 무당파에 전해지게 된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2022-07-08 11:00:11에 나무위키 악도군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1] 여기서부터 천화진인현양진인에 대한 열폭이 시작된다.[2] 때문에 악도군목영진인의 우열은 작품 내외적으로 논란거리다. 카페나 한백무림서 갤러리에서도 잊을 만하면 목영과 악도군으로 논쟁이 발생하며, 작중에서는 천화진인이 무당파에는 젊은 초절정고수가 많은데 화산파에는 한 명도 없어 고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