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235

문서 조회수 확인중...

세계의 중장거리 지대공 미사일

파일:external/c4c385f289b6a0c8347ed5382f584ed127f084af2870f7575a4bf5d2dbaeab58.jpg
1. 개요
2. 개발 과정 및 미사일 성능


1. 개요



A-235 샤묠로트(Samolet)-M, 러시아에서 개발중인 고고도 대공방어(MD) 시스템이다.
기존에 사용되던 MD 체계인 A-135가 2003년 수명을 다하면서 개량한 대공 체계이다. A-135는 성능은 좋았지만 미사일의 운동성은 떨어저서 요격방식은 핵무기 근처에 핵무기를 터트리는 60~70년대식 구식 방식을 그대로 사용한 대공 방어 무기였다. 덕분에 격추에 성공한다고 쳐도 핵폭발의 여파로 A-135도 파괴될 수 있고 요격거리 또한 핵탄두 때문에 상당히 제한적이었다. 그래서 초기 기획 단계의 파편+핵탄두의 2중 구조 같은 무기 계획을 취소하고 미국의 SM-3처럼 핵탄두 대신 정밀하게 움직이는 KV 탄두를 사용하는 미사일로 교체하고 레이더를 업그레이드를 하여 탐지거리를 늘린 개량형이 바로 이 A-235이다.
파일:external/www.ausairpower.net/A-135-ABM-Launch-1S.jpg
51T6 이나 58R6 등 고고도/중고도/저고도 미사일로 구성되어 있으며, 고고도 미사일에 경우 SM-3 처럼 800km 고도 내외의 목표를 격추 할 수 있고, 저고도 요격 미사일에 경우 이동식 고고도 대공망인 S-500과 연동되어 탄도탄 방어보다는 기지 방어용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2. 개발 과정 및 미사일 성능


51T6
길이
19.8 m
지름
2.57 m
무게
45 톤
탄두
2톤 이상
최대속도
마하 25
사거리
600km
최대 고도
800km
핵 위력
1Mt - 2Mt 사이
개발년도
2020년
탐지 및 추적, 사격 통제 레이더는 A-135시절부터 쓰던 5N20 Don-2N 시리즈를 개량한 것으로 A-135 시절 5N20 Don-2NP는 피라미드 모양의 사방 벽면에 18m 지름의 PESA 안테나를 탑재하고 있고 OKO-1 조기경보위성과 연동되어 탄도탄 발사시 추적이 가능하다.
건물 내부에는 이들 체계를 통제하기 위한 Elbrus-2 슈퍼컴퓨터가 있으며 다만 소련 시절부터 만든 물건이다보니 그 시절 슈퍼컴퓨터 성능이라 현재에도 개선이 없었다면 개인용 PC보다도 안 좋은 성능을 가지고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1]
러시아 측에서도 (바보들은 아니라서) A-235는 이를 업그레이드 하여 Don-2M AESA 레이더와 엘브루스-3M 슈퍼컴퓨터로 개선될 예정이라고 밝히며 1992년 ODERACS 프로그램으로 레이다 성능을 테스트하기 위해 미국에서 우주왕복선에서 순서대로 15cm와 10cm, 5cm짜리 조그만 쇠공을 떨군 적이 있다.
15cm는 미군, 러시아군 모두 탐지했지만 10cm는 모스크바에 위치한 Don-2N, 미군은 알래스카에 있는 레이더 기지가 겨우 잡아내었고 5cm는 오직 Don-2N에서만 탐지(고도 350km, 거리 500~800km이다.)되어서 러시아군에서 쾌재를 부른적이 있다. 미군 : "아오! 10년뒤에 보자"
향후 탐지거리 6,000km 고도는 무려 40,000km 밖에 있는 500개의 탄도탄과 위성을 탐지[2]하며 36개 목표와 동시교전이 가능하도록 업그레이드 중이다.

[1] (슈퍼컴퓨터 문서 참조) 1980~1990년대 슈퍼컴퓨터는 대다수가 현재 PC는 커녕 스마트폰 CPU 성능수준의 컴퓨터가 대다수이다.[2] 2017년 기준 Don-2NP는 3700km 밖에 있는 탄도탄을 100개 탐지가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