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38 (r20210301판)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280px-Northrop_Grumman.svg.png

[ 노스롭 그루먼의 항공기 ]




파일:미합중국 공군 마크.svg 냉전기 미합중국 공군 항공기 둘러보기
<^|1>

[ 펼치기 · 접기 ]
미합중국 공군
United States Air Force, USAF

지상 공격기
A-1, OV-10, F-105, F-107, F-111, A-7D, A-10A, A-26, A-37A/B, AC-47, AC-130A/E
제공 전투기
1세대
F-80C, F-84, F-86A/F, F-86E-6-CAN
2세대
F-100A/C/D, F-101A/B/C/D, F-102A/B/C, F-104A/C, F-105B/C/D, F-106A/B
3세대
F-4C/D/E, F-5A/B/E, F-111A
4세대
F-15A/B/C/D, F-16A/B/C/D
전략 폭격기
B-26, B-29, B-36, B-45, B-47, B-50, B-57, B-58, YB-49, XB-70, B-1A, B-52, FB-111A
수송기
전술 수송기
C-12, C-23, C-54, C-119, C-123, C-130
전략 수송기
C-141A/B, C-5A/B, C-17A
공중급유기
KC-135A/B/D, KC-10A
다목적기
C-130
훈련기
T-33, T-37, T-38
정찰기
RB-57D, U-2S, SR-71A, RF-4C, RF-16
전자전기
EB-66, EF-111
조기경보기
E-3
회전익기
UH-19
취소선: 개발 취소 및 도입 취소 기종
※ 윗첨자NG: 주방위군에서 사용

※둘러보기 : 파일:미국 국기.svg 미군의 운용장비 | 파일:jet_icon__.png 항공병기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512px-T-38_051017-F-0000S-002.jpg
미합중국 공군의 T-38. 엔진 하나만으로 이륙하는 장면이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600px-X-15_and_B-52_Mother_ship.jpg
X-15의 비행을 감독하는 T-38. 크고 아름다운 항공기는 B-52 스트라토포트리스이고 유인 로켓(?) 같은 저 검은 항공기가 X-15.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ThunderbirdsT38.jpg
미 공군 선더버드 곡예비행팀

파일:external/afbase.com/ROKAF_T_38.jpg
대한민국 공군이 빌려쓰던 시절

파일:external/www.nasa.gov/334063main_jsc2009e084206_full.jpg

허블 우주 망원경 마지막 서비스 미션 STS-125 발사를 앞두고 진행한 케네디 우주센터에서의 비행 장면.

Northrop T-38 Talon

1. 소개
3. 사고
4. 대중매체
5. 둘러보기



1. 소개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500px-Northrop_T-38A_Talon_3-side_view.png

분류
쌍발 터보젯 초음속 고등훈련기
전폭
7.7m
전장
14.14m
전고
3.92m
자체중량
3,270kg
최대이륙중량
5.485kg
최대속도
마하 1.3
실용상승한도
50,000ft
항속거리
1,835km
엔진
GE J85-5A(2,900파운드) 2기

노스롭 전술기 디자인의 모체
노스롭(現 노스롭 그루먼) 사의 초음속 훈련기F-5의 형제 뻘이다. 미합중국 공군은 F-5에 대해 좀 아쉽다는 반응을 보였지만 T-33을 대체할 경량 초음속 제트훈련기 컨셉인 T-38은 좋은 평가를 받아서 미 공군이 많이 구매했고 해외 마케팅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뒀다. 훗날 여러 초음속 훈련기들이 대체로 전투기공격기를 겸하는 형태로 나왔지만, T-38은 비전투용인 순수 훈련용이었다. 훈련조종사들에게 안정성을 제공하면서도 정비성도 좋고 훈련에 드는 비용도 저렴한 편이라 미 공군이 매우 좋아했다. 미 해군도 무인 표적기나 드론 조종용 등으로 쓰기도 했다. 기본적으로 고성능을 위해서 모험을 하기 보다는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성능을 추구한 기종이다. 하지만 항속 거리가 짧고 제약이 많은 편이라 해외수출은 상대적으로 부진했다. 외국에서는 차라리 훈련용으로 F-5이 낫다고 봤던 모양.[1] 서독 공군, 터키 공군, 중화민국 공군 등이 도입했지만 각각 수십 대 정도에 그쳤다. 훈련기 부족에 시달리던 대한민국 공군은 1999년 3월에 미군이 퇴역후에 보관중이던 T-38 30대를 임대로 들여와서 써먹다가 T-50 골든이글이 도입되자 반납했다.

1959년 초도비행 이후 1972년까지 1,146대에 달하는 많은 물량이 생산되었다. 미 공군이 가장 많이 쓰면서 F-5 이후의 F-15, F-16, F-22, F-35 등의 조종사들도 T-38로 훈련을 받았다. 전투기 외에도 U-2, SR-71, B-52, A-10, KC-135, KC-10 등에 이르기까지 여러 계열, 기종을 위해 전환 훈련기로 많이 썼다. 또한 미 해군도 테스트 파일럿 스쿨이나 가상적기 비행대에서 친척 기종인 F-5를 도입하기 전까지 쏠쏠히 썼다. 외국의 도입 수는 적지만 쓰다 보면 나쁘지 않다는 평이었다. 대한민국 공군 역시 미군에게 빌린 기종들을 많이 썼지만 애리조나 사막에서 쉬다 온 노후 기체들이라서 오래 쓰지는 않았다. 미군은 2000년대 이후로 T-X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노후화한 T-38을 대체할 게획이다. 한국에서는 대체 기종인 T-50과 FA-50의 해외 수출을 도모하고 있다. 그러나 보잉/사브 컨소시엄의 T-7이 결정되었다.

항공기 기본 형상 연구비용이 비싸기도 한데다 매우 고도의 노하우를 필요로 하다 보니 항공기 제작사들은 항공기 제작시 얻은 노하우를 기반으로 신형기를 설계하기 마련이다. 이러다보니 항공역학적으로 우수한 걸작기가 하나 나오면 그 디자인과 설계를 계속 활용하는데 노스롭 T-38이 여기에 해당한다. 직접적인 연관성을 가진 F-5외에도 F-20, Model 400 등은 T-38의 형상을 거의 본딴 듯한 모습이고 YF-17과 이후 해군에 채택된 F/A-18 역시 T-38의 설계 특성을 물려받은 기종이다. 이렇게 맥도널 더글라스(현 보잉)로도 전해진 설계 노하우는 T-X 프로그램의 보잉 모델인 보잉-사브 T-X(T-7)에서도 흔적을 찾을 수 있다.


2. NASA


파일:external/3.bp.blogspot.com/t-38+discovery+landing.jpg
우주왕복선과 우주비행사들의 믿음직한 도우미

밀덕후가 아닌 우주덕들에게도 꽤 친숙한 기종이다. NASA가 미 공군에게서 받은 T-38 30여 대는 우주 비행사들의 비행 훈련기, 그리고 테스트 파일럿들의 실험이나 우주왕복선의 활주로 착륙을 감독하는 추적기(Chase Plane)[2]로 오랫동안 쓰였다. 영화 아폴로 13에서도 휴스턴에서 "월석 좀 갖다줘요!" 하는 동료들의 인사를 받고 아내가 정원 정리하는 위로 휙! 날아가는 짐 러블이 묘사되는데, 우주왕복선 시대에도 우주비행사들은 휴스턴에서 케네디 우주센터로 갈 때 T-38을 타고 갔다. 조종사는 둘인데 미션 스페셜리스트는 5명까지도 되니 조종 면허 없는 사람은 대리운전(?)으로 간다. 그렇게 가면서 통신 연습도 하고 조종사들은 케네디 우주센터 착륙 활주로도 체크한다.

특히 우주비행사들은 군 출신 전문 조종사 뿐만 아니라 非조종 특기 군인이나 민간인들도 많은데 그런 초보들이 격한 비행에 익숙해지는 데에는 T-38이 큰 기여를 했다. 전방석 조종사가 아니더라도 T-38 후방석에서 우주왕복선 발사 중 벌어질 돌발상황을 수없이 연습해야 한다. 시뮬레이터에서 연습하는 것만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또한 화려한 조종 경력을 자랑하는 군 출신 우주선 조종사들도 NASA에 있을 때에는 이것저것 공부하느라 비행기 조종할 시간이 많이 확보되지 않는 편이기에 정기적으로 (대충 한 달에 15시간 정도) T-38 조종간을 잡으며 감을 유지한다. 전직 우주비행사 마이크 멀레인의 회고에 따르면 생김이 매우 예쁘다고 평했다. 38이란 숫자가 풍만한 여체의 가슴둘레와 권총의 구경을 뜻한다며 보기만 해도 테스토스테론이 불끈 솟았다고 말했다. 초보들도 잘 탈 수 있는 좋은 기종이었다고 한다. 물론 오늘날에는 NASA에서도 노후화된 T-38을 점차 퇴역시키면서 2015년까지 수량을 반으로 줄일 계획에 있다. 그 전까지 유지비로 매년 3천만 달러 이상을 지출해왔다고.

파일:external/www.hq.nasa.gov/ap11-69-H-1106.jpg
아폴로 11호 훈련 중 촬영된 이 사진의 마이클 콜린스와 운전기사(...) 디크 슬레이튼의 모습을 보자. 실제 임무를 수행하는 우주비행사들은 사실 전방석에서 조종간 잡을 일은 별로 없었고 후방석에서 시뮬레이션에 전념한다. 우주비행사라는 직업에 대한 '공군 조종사의 끝판왕'이라는 인식이 실제와는 차이가 많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좀 의외일지도 모르나, 우주비행사의 비행기 조종은 조종사 경력이 있는 사람에게도 위험한 점이 많다. 늘 조종을 업으로 하던 사람이 물 속에서 EVA 연습, 머리를 화끈하게 불태우는 엔지니어링 공부, 물리학 천문학 공부, 러시아어 공부... 같은 것을 하다보면 감이 떨어지게 마련. 옛날에도 시뮬레이터에 틀어박혀있던 이들이 오랜만에 조종간을 잡았다가 허무하게 순직하는 일이 적지 않았다. 최초의 우주인 유리 가가린이 그런 이유로 훈련비행을 하다가 사망했다.

파일:external/cdn.theatlantic.com/s_s27_D0318013.jpg
NASA가 우주왕복선을 발사할 때면 상공에서 전해왔던 간지폭풍의 사진들은 대부분 T-38에서 찍은 것들이다. 2000년대 이후로는 T-38이 NASA에서도 점차 퇴역하는 추세라서 이 사진처럼 F-15, F-16 같은 공군 전술기들도 이따금 사진을 찍는다. NASA가 유인, 무인 우주탐사나 천문학 연구 예산은 늘리면서 항공공학 연구 부문에서 점점 예산을 감축하는 추세라 오리온 다목적 유인 우주선이 발사될 시기에는 공군기들이 주로 에스코트를 담당할 가능성이 높다.


3. 사고


여러 곳에서 널리 쓰인 훈련기이니만큼 사고도 많다. 1982년에는 미 공군 곡예비행팀 선더버드가 비행 도중 충돌을 일으켜 파일럿 4명이 사망한 사건이 가장 유명하다. 'Diamond Crash'로 불리며 곡예비행 역사상 최악의 참사로 기록된 이 사건 이후 선더버드는 냉큼 F-16으로 기종을 바꿔버렸다. 또한 NASA에서도 미국과 소련우주 경쟁이 진행되던 시기에 우주비행사들이 사고로 순직하는 사례가 있었다. 현역 NASA 우주비행사가 사망하는 사고가 우주경쟁 시절 아폴로 1호를 제외하고 3번 있었는데 이들 모두가 T-38 사고로 사망했다. 사망자들은 시어도어 프리먼, 엘리엇 시와 찰스 배셋, C.C. 윌리엄스인데, 특히 시와 배셋은 제미니 9호 승무원으로 함께 우주선 제작 공장을 방문하다가 기상 악화로 공장 지붕에 추락하여 사망하였고, C.C. 윌리엄스는 사망 시점에 아폴로 9호의 백업이자 추후 미션인 아폴로 12호의 팀원으로 내정되어 있었다. 이 때문에 아폴로 12호의 미션 패치에는 피트 콘래드, 리처드 고든, 앨런 빈 외에 윌리엄스를 상징하는 4번째 별이 그려졌다. 그 외에도 NASA 파일럿들이 충돌하여 사망하기도 하는등 NASA와 미군, 타국군을 포함 총 210회 이상의 사고들이 발생했다.


4. 대중매체


영화 아마겟돈에서 NASA 파일럿들이 주인공 일행을 갈구면서 훈련 시킬 때 태웠던 기종으로 나왔다. 주인공들이 혜성을 부수며 귀환했을 때는 기념 비행을 보여주기도.

Area 88 코믹판에는 카자마 신이 이 기종에 공중전을 촬영하려는 기자 양반을 태웠다. 무장이 전혀 없는 데도 전장을 제멋대로 날아다닌다.


5. 둘러보기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024px-Seal_of_the_US_Air_Force.svg.png 현대 미합중국 공군 항공기 둘러보기
[ 펼치기 · 접기 ]
미합중국 공군
United States Air Force, USAF

지상 공격기
AT-6B, A-10C, AC-25, AC-130J/U/W, F-117*1
제공 전투기
4세대
F-16C/DM, F-15C/D/E
4.5세대
F-16CM/DM, F-15 2040CU. F-15EXU
5세대
F-22A, F-35A
6세대
PCA
전략 폭격기
B-1B, B-2A, B-52H, B-21, B-47R, YB-49
수송기
전술 수송기
C-12C/D/F/J, C-20, C-21A, C-26B, C-32A/B, C-37A, C-38A, C-144, C-146A, C-40, LC-130H, C-130HNG/J
전략 수송기
C-17A, C-5M
공중급유기
KC-10A2043년 까지 운용, KC-135R/T, {KC-46A}
다목적기
MC-130J/H/P, MC-12W, C-145, UV-18B
무인 공격기
MQ-1BR, MQ-9A/B
무인 정찰기
Puma AE, RQ-4A/BU, RQ-170, RQ-180
훈련기
T-1A, T-41C, T-51A, T-53A, TG-16, T-6II, T-38A/C, {T-7A}
정찰기
E-9A, U-2S, U-28, OC-135B, RC-135S/U/V/W
통신 중계기
E-11A
전자 정찰기
EC-130H/J/SJ, RC-26B
조기 경보기
E-3B/C/G, E-8C
기상 관측기
WC-130J, WC-135R
탐색 구조기
HC-130J/N/P
특수기
VC-25, E-4
회전익기
V-22, V-44, TH-1H, UH-1N, M/HH-60G2021년 까지 운용, {HH-60W}, {MH-139}
※ 윗첨자R: 퇴역 항공기
※ 윗첨자M: 개조/개량 항공기
※ 윗첨자U: 업그레이드/업그레이드 예정
취소선: 개발 취소 및 도입 취소 기종
※ {중괄호}: 도입 예정 항공기
※ 윗첨자NG: 주방위군에서 사용
※ 윗첨자*1: 공식적으로는 퇴역했으나 사실상 재취역 상태




<-3><tablealign=center><:><#eeeeee>
[ 펼치기 · 접기 ]
대한민국 국군 (1948~현재), 大韓民國 國軍
회전익기
경헬기
OH-23G 레이븐육/R, 500MD 디펜더, Bo 105CBS-5, {LAH}
다목적 헬기
UH-19D 칙소육/R, UH-1H 휴이육/해, UH-60P 블랙호크육/해, HH-60P, 벨 412SP, AS332L2 슈퍼푸마, HH-32A, KUH-1 수리온, MUH-1 마린온해병, KMH
수송헬기
CH-47(D/NE) 치누크, HH-47D
공격헬기
AH-1(JR · S/F) 코브라, AH-64E 가디언 아파치
대잠헬기
SA.319B 알루에트 III해/R, 슈퍼링스 Mk.99(A/U), AW-159 와일드캣
전투기
프롭
F-51D 머스탱R
1세대
F-86(D/F) 세이버R
2세대
F-5(A/B) 프리덤 파이터R
3세대
F-5(E/F) 타이거 II, F-4(DR/E) 팬텀 II, KF-5(E/F) 제공호
4세대 / 4.5세대
F-16(C/D) Block 32 PBU, KF-16(C/D) Block 52, F-15K 슬램 이글, {KF-X Block 1 / 2}
5세대
F-35A 라이트닝 II
공격기
A-37B 드래곤플라이R, FA-50 파이팅이글, F-50
수송기
C-123K 프로바이더R, C-54E 스카이마스터R, C-47 스카이트레인R, C-46 코만도R, C-130H(-30) 허큘리스 C-130J-30 슈퍼 허큘리스, MC-130, CN-235(-100M/-220M)
무인기
SUAV
티로터, 리모아이(002B/006A)
UAV
RQ-101 송골매, 서쳐 II, KUS-7, KUS-9, RQ-4B 글로벌호크 Block 30, {KUS-15 MUAV}
UCAV
하피, {KUS-X}
지원기
조기경보기
E-737 피스아이
해상초계기
S-2E 트래커해/R, 해취호해/R, SX-1 서해호해/R, SX-2, SX-3 제해호해→해경/R, P-3(C/CK) 오라이언, {P-8A 포세이돈}
전선통제기 / 연락기
U-9(C/F)R, O-2A 스카이마스터R, O-1(A/E/G) 버드 독R, L-20 비버육/해병/R, L-5 센티넬R, L-4 파이퍼 컵R, KA-1
정찰기
RF-86FR, RF-4CR, RF-5AR, EC-47QR, RF-16C/D, RC-800(B/G) 금강 · 백두, {신형 백두 다쏘 팰콘 2000}, RA-50
공중급유기
KC-330 시그너스
훈련기
프롭
[[창공-91|창공-91]], IL-103R, T-41D 메스칼레로R, T-28A 트로잔R, T-6 건국기R, 부활호R, 새매호R, KT-1 웅비, KT-100
제트
T-33A 슈팅스타R, T-37C 트윗R, T-59 호크R, T-38 탈론L/R, T-50 · TA-50 골든이글
가상적기
J-7R, MiG-19R, L-2, MQM-107 스트리커 모델 999D
특수목적기
VC-54R, VCN-235, 보잉 737-3Z8, 보잉 747-4B5L, VH-60, VH-92
#!end||<-3><(><#acc7e3>※ 윗첨자R: 퇴역 기종
※ 윗첨자L: 임대 기종
취소선: 개발 취소 및 도입 취소 기종
※ {중괄호}: 도입 예정 기종
※ 윗첨자각군: 해당 군 운용, 별도 표기 없을 시 공군||}}} ||}}}



파일:축소_독일 공군 라운델.png 현대 독일 공군 항공병기 둘러보기 파일:독일 국기.svg
<^|1>

[ 펼치기 · 접기 ]
독일 연방군 (1956~현재)
Luftwaffe

회전익기
경헬기
SA.319 알루에트-IIIR, SA.313 알루에트-IIR, Bo 105P/M, H145M
다목적 헬기
UH-1D 휴이
수송헬기
CH-53G/GS/GA/GE, NH90 TTH
공격헬기
EC-665 타이거 UHT
대잠헬기
Mk.88A 씨 링스, SH-3GR, NH90 NMRH
전투기
1세대
시호크 Mk.100/Mk.101/R, CL-13A Mk.5/6, G.91 R/3R, G.91 R/4R
2세대
F-104GR
3세대
MiG-21(M/MF/SMT/Bis)동/R, MiG-23(S/BN/UB/MF/ML)동/R, F-4F/F-4F ICE 팬텀 IIR
4세대 / 4.5세대
MiG-29G/GT동/R, 파나비아 토네이도 IDS, 유로파이터 타이푼, {F/A-18E/F}, F-15
5세대
F-35A
6세대
{FCAS}
수송기
C-160, C-130J, A400M
대잠초계기
아틀란틱, P-3C
정찰기
RF-4ER
공중급유기
에어버스 A310 MRTT, {에어버스 A330 MRTT}, {KC-130J}
전자전기
파나비아 토네이도 ECR
무인기
UAV
IAI 헤론 TP, EADS 바라쿠다
훈련기
프롭
T-6R, 그롭 G120A
제트
다쏘 & 도르니에 알파제트AR, T-38A/CR, 파나비아 토네이도 IDS
특수목적기
AS532 쿠거
※ 윗첨자R: 퇴역 기종
※ 윗첨자: 독일연방해군 운용기
※ 윗첨자: 동독 공군 운용기
※ {중괄호}: 도입 예정 기종
취소선: 개발 취소/도입 취소 기종

※둘러보기 : 파일:독일 국기.svg 독일군의 운용장비 | 파일:jet_icon__.png 항공병기







[1] 여차하면 전투기로도 쓸 수 있다.[2] 스페이스 카우보이 영화에서 대기권에 돌입한 뒤 위태위태한 셔틀과 동행하며 지켜보는 항공기들이 T-38이다.